[세종 다문화신문] 필리핀에 구야바노 과일의 기적

[세종 다문화신문] 필리핀에 구야바노 과일의 기적

하트 모양의 과일 몸에도 유익

  • 승인 2020-05-20 10:49
  • 수정 2020-05-20 10:49
  • 신문게재 2020-05-20 11면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진선미1
필리핀 구야바노 과일
구야바노 (guyabano) 또는 영어로 알려진 수르솝(soursop)은 연약한 녹색 외피와 부드러운 펄프 한 흰 살을 가진 달콤한 하트 모양의 과일을 담은 작은 열대 과일 나무이다.

그것은 과일 주스, 향료, 퓌레, 차, 또는 그대로 먹는 것처럼 오랫동안 사람들을 상쾌하게 해왔다.

중앙 아메리카, 아프리카의 사하라 이남 지역, 필리핀을 포함한 동남아시아에서 널리 재배되고 있다.

이들은 자연식 건강 보조 식품으로 구야바노를 개발하고 촉진함에 따라 활용하려는 몇 가지 이점입니다. 전통적으로가 구야바노는 혈당을 낮추기 위해 당뇨병 환자에 의해 소비되어 왔으며, 테스트에 따르면 혈당 수치를 낮추는 데 가장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당뇨병 치료제 인 메트포르민을 능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구야바노는 과학적으로 전통적으로 큰 자연적 이점을 가지고 있음이 입증되었다. 열, 경련, 심박수 및 혈압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 또한 통증, 염증 및 천식 완화에 도움이 된다고 한다. 구야바노 추출물을 섭취하면 암 세포의 형성을 안전하게 막으면서 종양 성장을 효과적으로 늦출 수 있다. 또한 소화를 자극하고 경련을 멈추더라도 해로운 박테리아, 바이러스, 곰팡이 및 기생충의 성장을 막는 데 도움이 된다.

또한 녹색 설 익은 구야바노 과일에는 노란 익은 과일보다 더 많은 플라보노이드가 함유되어 있음을 발견했다. 잎은 탄닌, 지방 및 오일, 불포화 스테로이드 및 트리터펜이 풍부하고, 더 많은 플라보노이드가 풍부하다". 따라서 이러한 모든 특성으로 인해 구야바노를 이상적인 건강 보조 식품으로 만들 수 있다고 한다. 그래서 하루에 의사를 멀리 할 수 있는 사과 일뿐 만 아니라 구야바노도 있다.
진선미 명예기자(필리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생활체육프로그램 개발·보급사업’ 운영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1위로 올라서
  3. [오늘날씨] 5월 27일(수) 전국 쾌청, 한낮 따뜻...“강한 자외선 주의하세요”
  4. [영상]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스윙시 올바른 팔동작과 기본 포지션
  5.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1.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2. [날씨] 맑은 하늘에 한낮 25도까지 올라… 28일 오후 다시 비소식
  3.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4.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5.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