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포그래픽] 일상 속 파고든 '구독경제' 호감형 소비성향으로 퍼져... 이용해 본 구독서비스는?

[인포그래픽] 일상 속 파고든 '구독경제' 호감형 소비성향으로 퍼져... 이용해 본 구독서비스는?

요즘 소비자들 소유보다는 '경험'과 '구독' 선호
전체 65% "더 다양한 구독서비스 경험 원해"

  • 승인 2020-05-19 15:52
  • 수정 2020-05-19 18:16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인포-구독랜탈서비스1탄
최근 소비자들의 기호 변화로 '구독경제'는 알게 모르게 우리의 일상을 파고들고 있다.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가 SNS를 사용하는 전국의 만 15세부터 64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구독경제' 및 '구독 서비스' 관련 인식 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요즘 소비자들은 조건 없는 소유보다는 '경험'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경향을 보이며, 이러한 소비성향이 '구독경제'에 대한 관심과 호감으로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구독은 결국 소유할 권리를 사는 것'이라는 응답이 80.5%로 가장 비율이 높았다.

이어 '가능한 한 많은 것을 소유하기보다는 가능한 많은 것으로 경험해보고 싶다' 69.3%, '내 생활 방식을 생각하면 소유보다는 구독이 가성비 있는 소비다' 58.2%, '어차피 유행을 빨리 바뀌므로 지금은 소유하는 것이 큰 의미가 없다고 생각한다' 54.2% 등의 순이다.

그렇다면, 이용 경험이 있는 구독서비스(상품)의 종류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같은 조사 조건으로 설문을 진행한 결과, '음원 서비스'라는 응답이 52.0%로 가장 큰 비율을 보였다.

이어 'TV 유료방송 서비스' 48.4%, '정수기' 42.1%,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38.1%, '유무선 인터넷 서비스' 30.5%, '쇼핑 서비스' 20.5%, '신문 구독 서비스' 17.8%, '비데' 15.6%, '유튜브 프리미엄 월정액 서비스' 14.2%, '월정액 VOD 서비스' 9.8% 순이며, '이용 경험 없음'도 9.8%로 나타났다.


한세화 기자 kcjhsh9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새 외국인 타자 브랜든 반즈 입국
  2. [새책] 폭염처럼, 피할 수 없는 상실의 불씨… '불볕더위에 대처하는 법'
  3. 코로나19에 지역 내 종합병원 신축공사도 '올스톱'
  4. 이승찬 회장 공약 '꿈드림 프로젝트' 1기 글로벌 체육 인재는?
  5. "7월 4일 토요일 저녁, 중앙로 주변 도로 우회하세요"
  1. [날씨] 낮 기온 25도 내외… 오후에 산발적 비소식
  2. [영상]대전시 '고강도 생횔 속 거리두기' 일주일 연장
  3. <속보>대전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1명은 학교 관련
  4. [대전기록프로젝트] 하늬바람같은 인생
  5. 2021년 최저임금, 노동계 "1만원" VS 사용자 "2.1% 삭감도 위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