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전국 최초 기초자치단체 사회성과보상사업 추진한다.

부여군, 전국 최초 기초자치단체 사회성과보상사업 추진한다.

치매예방 사회성과보상사업 선정을 위한 심의위원회 개최

  • 승인 2020-05-23 12:31
  • 수정 2020-05-23 12:31
  • 김기태 기자김기태 기자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최근 서동브리핑실에서 치매예방을 위한 사회성과보상사업 심의위원회를 개최했다.

치매예방을 위한 사회성과보상사업 심의위원회는 지난해 12월 제정된 부여군 사회성과보상사업 운영조례에 따라 사회성과보상 대상사업의 선정, 운영 및 평가기관의 선정, 성과평가에 대한 심의 등을 담당하는 등 부여군 치매예방 사회성과보상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하여 구성됐다.

심의위원은 보건, 의료분야 대학교수 등 전문가와 부여군의회에서 추천한 군의원, 관련부서 공무원 등으로 구성됐으며, 3년간 부여군 사회성과보상사업을 총괄 심의한다.

이날 회의에서는 심의위원 위촉과 함께 치매예방을 위한 사회성과보상사업 선정심의도 아울러 이루어졌다. 이날 선정된 '부여군 경도인지장애자 치매진단율 감소를 위한 사회성과보상사업'을 살펴보면, 치매발생의 전단계인 경도인지장애에 대한 선제적인 개입으로 치매로 가는 연결고리를 끊어 치매 예방 및 지연을 시키기 위한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것을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박정현 군수는 "이번에 추진하는 사회성과보상사업을 통하여 노인인구가 많은 부여의 큰 사회문제인 치매를 예방해 경도인지장애자 본인은 물론 가족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조호비 등 사회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우리군이 기초단체로는 처음으로 치매예방 사회성과보상사업을 추진하는데 앞으로 전국적으로 더욱 확산될 수 있도록 선도적 역할을 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부여군은 작년에 행안부가 개최한 사회성과보상사업 경진대회에서 '경도인지장애자 관리를 통한 치매예방 SIB사업'이란 주제로 기획안에 최종선정되어 사업비로 1억원을 교부받았으며, 민간기업인 SK텔레콤과 치매예방 사업협력 MOU를 체결한 바 있다.

사회성과보상사업이란 정부나 지자체가 처음 시작하기 어려운 사업들에 대하여 먼저 민간에서 투자를 하여 사업을 추진하고 그 성과에 따라 정부에서 보상을 해주는 사업추진 방식을 말한다.


부여=김기태 기자 kkt052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생활체육프로그램 개발·보급사업’ 운영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1위로 올라서
  3. [오늘날씨] 5월 27일(수) 전국 쾌청, 한낮 따뜻...“강한 자외선 주의하세요”
  4. [영상]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스윙시 올바른 팔동작과 기본 포지션
  5.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1.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2. [날씨] 맑은 하늘에 한낮 25도까지 올라… 28일 오후 다시 비소식
  3.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4.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5.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