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양곡, 부여군 세도면 완나리농장에서 일손 도와

농협양곡, 부여군 세도면 완나리농장에서 일손 도와

농협,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촌 일손 심화 따라 지속적 농촌 돕기 나서기로

  • 승인 2020-05-26 17:30
  • 수정 2020-05-26 17:30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부여 일손
농협양곡 임직원들이 26일 충남 부여군 세도면 소재 완나리농장에서 일손 돕기에 나섰다.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 및 계열사 임직원들이 26일 충남 부여 등 전국 곳곳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인력이 부족한 농촌현장을 찾아 일손돕기에 나섰다.

농협양곡 강석헌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들은 이날 부여군 세도면에 위치한 완나리농장을 방문해 황금토마토 수확, 영농폐기물 수거 등 영농철 부족한 일손을 도왔다.

농협경제지주 김봉철 경영지원부장을 비롯한 임직원들도 같은 날 자매결연 마을인 철원군 철원읍 대마리마을을 찾아 모내기, 옥수수 심기 등 일정이 시급한 농작업 위주로 일손을 보탰다.

농협축산물유통사업소 양호진 소장 등 임직원들도 경기도 포천시 일동면 소재 기산1리 자매결연마을을 찾아 한우농가 축사 청소, 배수로 작업, 마을 환경정비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농협경제지주 김봉철 경영지원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우리 농촌의 일손부족이 심화 되면서 일손돕기에 나섰다"며 "앞으로도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위해 지속적으로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2.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3.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4.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5.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1.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3. '친일 논란' 백선엽 장군, 15일 대전현충원에 안장
  4.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5. [건강]내 몸 '면역력' 높이려면... 잘 씻고, 잘 먹고, 잘 자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