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내 지가 총액 전년대비 6조9000억 증가

충남도 내 지가 총액 전년대비 6조9000억 증가

道 356만3000필지 개별공시지가 결정·공시
지가 상승 폭은 지난해보다 1.01%p 하락
내달 29일까지 시.군.구서 이의 신청 접수

  • 승인 2020-05-28 15:35
  • 수정 2020-05-28 15:35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충남도청사 전경 (15)
충남도청사 전경.
충남도 내 개별공시지가 총액이 전년 대비 6조9000억원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올해는 경제성장세 둔화 등으로 지가 상승폭이 지난해보다 약 1%p 하락했다.

도는 올해 1월 1일 기준 도내 356만3000필지에 대한 개별공시지가를 29일자로 결정·공시한다고 28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개별공시지가는 전년대비 2.67%가 상승했으며, 상승 토지는 276만1000필지, 하락은 38만9000필지로 집계됐다. 또 지가 변동이 없는 토지는 37만9000필지, 신규 토지는 3만2000필지로 조사됐다.

도내 지가 총액은 지난해 218조6893억원보다 6조9000억원 증가한 총 225조6326억원이며, 1㎡당 평균 지가는 지난해 2만6631원에서 779원 오른 2만7410원을 기록했다.

도내에서 가장 가격이 높은 토지는 지난 해와 같이 유동인구가 많은 천안시 동남구 만남로 40 신부동 광산빌딩으로 1㎡당 1000만30원이었다.

올해는 국내·외 경제성장세 둔화 등의 이유로 개별공시지가 상승폭이 지난해보다 1.01%p 하락한 2.67%를 기록했다.

이번 개별공시지가 결정·공시 내용은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www.realtyprice.kr)' 등에서 열람 가능하다. 이의가 있을 경우, 다음달 29일까지 이의 신청서를 작성해 각 시·군·구 민원실에 제출하거나 '정부24' 등 온라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도는 이의가 제기된 토지를 대상으로 현장조사와 심의를 거쳐 7월 말까지 결과를 통보할 방침이다.

서운석 토지관리과장은 "공시가격은 각종 조세·부담금 부과, 건강보험료 산정 및 기초노령연금 수급대상자 결정, 공직자 재산등록 등 60여 종의 분야에서 광범위하게 활용하고 있다"며 "지가에 이의가 있으면 해당 토지를 대상으로 감정평가사 무료 상담제도 운영하고 있으니 정해진 기간 내 반드시 이의를 신청해야 한다"고 말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인터뷰] 한화이글스 브랜든 반즈 "팬들에게 좋은 경기력 선보이고 싶다"
  2. 4위로 추락한 대전, 안산 잡고 상위권 재진입 노린다.
  3. 대전보훈청, 미등록 유공자 발굴 캠페인 벌여
  4. [새책] 부재의 공백을 채운 불안의 감각… '실패한 여름휴가'
  5. [새책] 타인의 삶을 이해하며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소년 여정… '내가 말하고 있잖아'
  1.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2.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3. [새책] 마음의 문을 열면, 삶의 빛이 들어올거에요…'잠에서 깨어난 집'
  4. [새책] 미움만 가득한 세상 대신… '아빠, 구름 위에서 만나요'
  5. [영상]풀스윙 절대 공식! 스윙시 하체체중 비율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