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지방의료원 간호인력난 '간호장학사업으로 극복'

충남 지방의료원 간호인력난 '간호장학사업으로 극복'

도-충남인재육성재단-4개 의료원 업무협약
장학금 기존 400만원서 600만원으로 확대

  • 승인 2020-05-28 15:38
  • 수정 2020-05-28 15:38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20200528_5933
양승조 충남지사는 28일 도청에서 한영배 충남인재육성재단 상임이사, 도내 4개 의료원장이 참여한 가운데 '지역인재육성 간호장학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남도 제공
충남도가 졸업예정인 신규 간호인력을 사전에 확보, 도내 지방의료원 구인난 극복에 나선다.

양승조 지사는 28일 도청 접견실에서 한영배 충남인재육성재단 상임이사, 도내 4개 의료원장과 '지역인재육성 간호장학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역인재육성 간호장학사업은 유능한 간호장학생을 선발·양성해 의료원의 의료 질을 높이고, 간호사가 도내에서 안정적으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간호사 확충 대책 마련에 협조하고, 원활한 간호장학사업 추진에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선발 대상은 도내 4개 의료원 근무를 희망하는 간호대학 졸업 예정자로, 본인이나 부모가 도내 주소지를 두고 있거나 본인이 도내로 전입이 가능해야 한다.

의료원은 대학의 추천을 받아 인사위원회 서류 평가 및 면접 심사를 거쳐 장학생을 최종 선발한다.

올해는 간호인력 수급이 열악한 서산·홍성의료원을 대상으로 우선 시행하며, 서산 28명과 홍성 38명을 각각 선발할 계획이다. 장학금은 1인당 기존 400만원에서 도 150만원, 재단 150만원, 도내 의료원 300만원 등 총 600만원으로 늘었다.

도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수도권·대도시에 비해 부족한 간호인력을 확보할 수 있는 기반을 다질 것"이라며 "신규 채용인력의 안정적인 정착으로 기존 간호인력의 근무 여건 개선도 함께 이끌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2.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3. 충남인력개발원, 4차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 눈길
  4.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5. 코로나19 여파로 전국체전 100년 역사상 처음으로 1년 순연
  1. 대전하나시티즌 부천에 0-1패, 리그 4위로 추락
  2.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3. [영상]답답해서 내가 찍었다! 허정무 유튜버가 되다?
  4. 취준생 10명 중 9명 '번아웃' 경험
  5. 대전하나시티즌, 부천 잡고 리그 선두 탈환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