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조년 한남대 명예교수 ‘붓끝에서 노니는 두 사상가’ 전시회 열어

김조년 한남대 명예교수 ‘붓끝에서 노니는 두 사상가’ 전시회 열어

  • 승인 2020-05-31 12:41
  • 수정 2020-06-25 15:42
  • 전유진 기자전유진 기자
KakaoTalk_20200528_170128294

 

"바이러스로 불안한 이때에 위로와 격려와 희망과 새로운 길을 찾을 건덕지가 여기 있구나 하는 느낌을 가질 수 있을 것입니다."

김조년 한남대 명예교수가 한국을 대표하는 사상가인 유영모, 함석헌 선생의 시 세계를 붓글씨에 담은 전시회를 열었다.

'붓끝에서 노니는 두 사상가' 붓글씨 전은 지난 28일 대전NGO지원센터(옛 충남도청 앞)에서 개막해 내달 12일까지 계속된다.

이번 전시회는 1953년 간행된 함석헌 선생의 시집 '수평선 넘어'에 수록된 시들 가운데 14편, 유영모 선생의 일종의 사상일기로 알려진 '다석일지'에 수록된 14편 등 모두 28편을 김 교수가 특유의 서체로 표현한 붓글씨 전이다.

유영모는 함석헌의 스승이다. 김조년 교수는 공교롭게 3월 13일로 똑같은 두 사상가의 생신일에 맞추어 전시회를 열려고 했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이번에 전시를 열었다.

김조년 교수는 "두 분의 시는 형식으로 보면 차이가 있으나 속 알맹이는 같은 느낌이다. 그 시들을 깊이 음미해 보면 인생을 이렇게 살아야 하고 역사와 사회는 이렇게 흐르는 것이로구나 깨닫게 한다"라고 말했다. 

 

전유진 기자 brightbby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시 '고강도 생횔 속 거리두기' 일주일 연장
  2. [날씨] 구름 많은 하루… 기온은 28도까지 올라
  3. [속보] 대전서 4일 코로나 19 확진자 5명 추가 발생… 누적확진자 134번째
  4.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5. 공주시, 코로나19 네 번째 확진자 발생…접촉자 14명 음성
  1. [코로나19]병원 내 감염 또 나와...아웃렛 동선에 포함
  2. [속보]4일밤 대전 확진자 2명 더 나와...누적 137명째
  3. [주중날씨 예보] 월요일 제외 일주일 내내 비 온다
  4. 대전시의회 후반기 의장 선출 놓고 파행 수순... 권중순 사퇴·일부 의원 무기한 농성
  5. 천안시, 고분양가 성성 푸르지오 4차 '제동'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