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세종 아파트 전세가 상승세

대전·세종 아파트 전세가 상승세

대전 0.19% 정비사업 이주 수요 등 원인
세종 0.11% BRT접근성 양호한 지역 위주

  • 승인 2020-05-29 15:16
  • 수정 2020-06-22 16:56
  • 김성현 기자김성현 기자
아파트 전세가

대전과 세종 아파트 전세가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다. 대전은 정비사업 이주 수요 등으로, 세종은 BRT 접근성이 좋은 지역 위주로 올랐다.

한국감정원(원장 김학규)이 2020년 5월 4주(5.25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 매매가격은 0.08% 상승, 전세가격은 0.07% 상승했다.

전국 주간 아파트 전세가격은 지난주 대비 상승폭이 확대됐다. 수도권(0.06%→0.08%)은 상승폭 확대, 서울(0.02%→0.02%)은 상승폭 동일, 지방(0.03%→0.05%)은 상승폭이 확대됐다.

시도별로는 충북(0.23%), 대전(0.19%), 울산(0.15%), 경기(0.12%), 세종(0.11%), 인천(0.10%) 등은 상승, 경북(0.00%), 광주(0.00%), 부산(0.00%)은 보합, 제주(-0.02%)는 하락했다.

대전은 혁신도시 유치 기대감 영향 있는 동구 판암·삼성동, 정주여건 개선 기대감 있는 유성 전민·문지·관평동, 서대전역 인근 단지와 정비사업 이주 수요가 있는 중구 태평동 위주로 상승했다.

세종은 BRT 접근성이 양호한 도담·나성동과 상승폭이 적었던 행복도시 외곽 조치원읍 위주로 상승했다. 

 

김성현 기자 larczar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새 외국인 타자 브랜든 반즈 입국
  2. [새책] 폭염처럼, 피할 수 없는 상실의 불씨… '불볕더위에 대처하는 법'
  3. 코로나19에 지역 내 종합병원 신축공사도 '올스톱'
  4. 이승찬 회장 공약 '꿈드림 프로젝트' 1기 글로벌 체육 인재는?
  5. "7월 4일 토요일 저녁, 중앙로 주변 도로 우회하세요"
  1. [날씨] 낮 기온 25도 내외… 오후에 산발적 비소식
  2. [영상]대전시 '고강도 생횔 속 거리두기' 일주일 연장
  3. 2021년 최저임금, 노동계 "1만원" VS 사용자 "2.1% 삭감도 위험"
  4.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 확진자 방문에 폐쇄 방역 조치
  5. 충남대병원, 개원 48주년 신(新)미션·비전 선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