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호박고구마 명품화' 앞장!

태안군, '호박고구마 명품화' 앞장!

고구마 조직배양묘 확대보급, 지난해보다 27% 확대된 11만 2200본 공급

  • 승인 2020-06-02 09:32
  • 수정 2020-06-02 09:32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고구마 조직배양묘
태안군이 지역 특산품인 황토고구마 명품화를 위해 조직배양묘 무상 공급을 실시한다. 사진은 고구마 조직배양묘 분양 모습.


태안군이 지역 특산품인 황토고구마 명품화를 위해 조직배양묘 무상 공급을 확대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지난달 말까지 1076농가에 11만 2200본의 고구마 조직배양묘 무상공급을 마쳤으며, 지난해 985농가, 8만 8700본보다 약 27% 증가했다.

‘무병묘’라고도 불리는 조직배양묘가 농가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이유는 일반 고구마의 경우 다년 재배하면 바이러스 감염 가능성이 높아져 상품성이 떨어지고 수확량도 떨어지게 되는데, 조직배양 고구마는 바이러스 감염률을 낮추고 일반묘에 비해 20~30%가량 증수가 가능하기 때문이다.

또 조직배양묘로 재배한 고구마는 모양과 과피색이 우수하며 맛 또한 좋아, 태안의 명품 황토고구마의 가치를 더욱 높이고 있다.

이번에 보급된 고구마 품종은 호감미와 풍원미, 진율미, 증미 등 4개 품종으로 올해 농가에서 자가 재배 후 2021년산 종자로 활용하게 된다.

군 농기센터 관계자는 “내년에는 고구마 조직배양묘 분양을 더 확대하고 분양시기를 앞당겨 보급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지역 농특산물인 고구마의 품질향상을 위한 종자 갱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2.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3.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4. [날씨] 낮 최고 31도… 오후 6시부터는 다시 소나기 소식
  5. [날씨] 오후부터 비소식… 낮 기온 26도로 소폭 내려가
  1. '친일 논란' 백선엽 장군, 15일 대전현충원에 안장
  2. 세종충남대병원 앞 버스정류장 신설…11개 노선 정차
  3. 분양가 조정권고 받은 천안 성성레이크사이드 숨고르기 돌입하나
  4. [주중날씨 예보] 월·화 강우와 낮은 기온… 수요일부턴 예년 기온 회복
  5. 대전서 3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 누적 159명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