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 승인 2020-06-02 16:16
  • 수정 2020-06-02 16:16
  • 이현제 기자이현제 기자
2차 대전현충원 탐방단 포스터
(사)운암김성숙선생기념사업회가 '친일과 항일의 현장 현충원 역사 바로 세우기' 주제로 역사 강의를 연다.

2일 (사)운암김성숙선생기념사업회는 오는 6월 13일 오전 9시 30분엔 역사 강의 후엔 오후 1시 30분부터 국가보훈처와 (사)항일독립선열선양단체연합(회장 함세웅), 민족문제연구소 후원 탐방행사를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선 파묘 퍼포먼스와 소원 캘리그라피, 독립운동가 비석의 벗겨진 비문 먹물 채우기, 기념품 증정 등 부대행사도 예정돼 있다.

이번 탐방은 2회째로 더불어민주당 조승래 의원과 이상민 의원이 참석한다.

한편, (사)운암김성숙선생기념사업회는 지난 2005년 설립하고, 2018년 2월엔 친일반민족행위자 인촌 김성수 서훈을 56년 만에 취소한 바 있다.
이현제 기자 guswp3@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2.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3. 충남인력개발원, 4차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 눈길
  4. 대전하나시티즌 부천에 0-1패, 리그 4위로 추락
  5.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1. [영상]사회적 거리두기&생활 속 거리두기 뭐가 다르죠?
  2. [영상]답답해서 내가 찍었다! 허정무 유튜버가 되다?
  3. 취준생 10명 중 9명 '번아웃' 경험
  4. 포항 해상 케이블카 또 멈추나
  5. [윤석씨의 세 번째 '착한 SNS 운동'] "다시 코로나 확진자 증가에 다시 기부봉사 시작합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