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금연-음주청정지역 140개소 신규 지정

아산시, 금연-음주청정지역 140개소 신규 지정

  • 승인 2020-06-04 07:38
  • 수정 2020-06-04 07:38
  • 남정민 기자남정민 기자
아산시(시자 오세현)가 6월부터 금연구역을 신규 및 확대 지정하고 공원 내 음주청정지역도 함께 지정해 8월 31까지 3개월간 계도 기간을 거쳐 9월부터 본격적인 단속에 들어간다.

시는 금연환경 조성과 간접흡연 피해 방지를 위해 근린공원, 도시자연공원4호, 초·중·고등학교 절대보호구역, 택시승차대, 아산시외버스터미널·동양고속버스터미널·배방환승정류장 등 140개소를 신규 금연구역으로 지정했다.

또한 버스정류소의 경우, 아산시 전 지역 825개소로 금연구역을 확대 지정했다.

이와 함께 시는 건전한 음주문화 조성을 위해 근린공원·어린이공원·도시자연공원4호 등 94개소를 음주청정지역으로 지정했다.

시는 이번 금연구역 및 음주청정지역 지정에 앞서 관련 기관 등과의 협의 및 시민 설문조사 결과를 기초로 지정·시행했다.
아산=남정민 기자 dbdb822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2.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3.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4. [한줄서가] 바보, 인요가, 10대와 통하는 철학 이야기 등
  5.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황선홍vs최용수 한밭벌 빅매치! 누가 웃을까?
  1. 올해 11개 신규 체육대회, 코로나19로 전부 물거품
  2. "현충원 안장 취소하라"… 친일논란 고 백선엽 장군 현충원 안장 반대 요구
  3. ‘이응노와 구글 아트 앤 컬처’ 특별전… 대전 최초 화상 온라인 간담회
  4.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5.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