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자가격리 중 이탈한 중국인부부 적발

당진시, 자가격리 중 이탈한 중국인부부 적발

자가격리 조치를 통보받고 원룸에서 격리 중

  • 승인 2020-06-04 08:07
  • 수정 2020-06-04 08:07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당진시는 코로나19 자가격리자에 대한 불시점검 결과 이탈자를 추가 적발해 세 번째 고발조치를 취했다고 3일 밝혔다.

시는 지난달 29일 중국에서 입국한 G씨 부부(40대·남·한국계 중국인, 20대·여·중국인)가 오는 12일까지 코로나19 자가격리 조치를 통보받고 원룸에서 격리 중이었다.

시는 불시점검을 통해 이들이 격리장소에 없는 것을 확인한 뒤 즉시 격리장소로 귀가하도록 하고 당진경찰서와 합동으로 현장에서 안심밴드를 부착했다.

또한, 당진경찰서에 고발조치하고 대전출입국관리사무소에 해당 사실을 통보했으며 자가격리 장소 및 방문장소 일대를 소독했다.

해당 자가격리자 부부는 이탈 시 휴대폰을 집에 두고 나갔으며 음식을 수령하기 위해 인근에 거주하는 친척집으로 자차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달 31일에 코로나19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이탈 시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시는 모든 자가격리자를 대상으로 공무원과 1:1로 매칭해 관리하고 있으며 전원 스마트폰 앱 설치를 통한 증상 확인 및 불시 전화 모니터링과 점검을 통해 자가격리자 관리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자가격리자의 안전수칙 준수가 가장 필수"라며 "공동체의 안전을 위해 이탈사실이 확인되면 무관용 원칙에 따라 즉각 고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2.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3.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4. [날씨] 낮 최고 31도… 오후 6시부터는 다시 소나기 소식
  5. [날씨] 오후부터 비소식… 낮 기온 26도로 소폭 내려가
  1. 세종충남대병원 앞 버스정류장 신설…11개 노선 정차
  2. 분양가 조정권고 받은 천안 성성레이크사이드 숨고르기 돌입하나
  3. 대전서 5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 지역 내 총 157명
  4. 대전서 3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 누적 159명
  5. 정부 22번째 부동산 대책…다주택자 세제 강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