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 '박수근 어린이미술관' 활짝

양구 '박수근 어린이미술관' 활짝

박 화백 작고 55주년 맞춰
새로운 미술체험공간 개관

  • 승인 2020-06-07 16:25
  • 수정 2020-06-07 16:25
  • 신문게재 2020-06-08 8면
  • 한가희 기자한가희 기자
박수근어린이미술관 04
박수근 어린이 미술관 전경
강원 양구군이 '박수근 미술체험마을'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해온 어린이미술관이 지난 5일 오후 2시 양구읍 정림리 박수근미술관 옆 현지에서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했다.

박수근 미술체험마을은 세계적 화가인 박수근 화백의 작품을 주제로 이미 조성된 박수근미술관과 수근수근 마을 등의 문화적인 가치와 연계해 양구지역만의 특징과 특색을 갖는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는 사업이다.

군은 지난 2017년 국비 37억5000만 원과 도비 11억2500만 원, 군비 26억2500만 원 등 총 75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양구읍 정림리 박수근공원에 어린이미술관, 야외 아트놀이터, 퍼블릭 전시관 건립을 내용으로 사업을 추진해왔다. 이 3가지 사업 중에서 가장 먼저 야외 아트놀이터가 지난해 11월 준공됐고, 이날 어린이미술관이 개관했으며, 퍼블릭 전시관은 지난 4월 착공해 오는 12월 준공될 예정이다.

어린이미술관은 박수근 화백의 일대기를 그린 동화 '꿈꾸는 징검돌'과 박수근·김복순 부부가 함께 엮은 동화책 '고구려 이야기'를 영상화한 작품을 선보이는 2개의 기획전시실, 박 화백의 작품에 표현돼있는 마티에르 기법을 접목시킨 2개의 체험전시실, 어린이의 감성에 맞춰 디자인된 교육실, 뮤지엄 샵 등 각종 전시실과 부대시설이 있다.

조인묵 양구군수는 "올해는 박수근 선생님이 작고 하신지 55주년이 되는 해여서 어린이미술관 개관이 더 큰 의미로 다가온다"며 "어린이미술관을 찾는 관람객들의 불편사항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해서 많은 방문객들에게 양구의 높은 문화적 품격을 보여주는 구심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구=한가희 기자 greentree0308@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3.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4.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5.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1.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2.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4.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5.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