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추경 기다리는 국민·기업… 국회 응답해야"

문 대통령 "추경 기다리는 국민·기업… 국회 응답해야"

"코로나로 인한 경제적 고통, 외면말아야"
"방역과 소비촉진 두 마리 토끼, 모두 잡자"

  • 승인 2020-06-29 15:31
  • 수정 2020-06-29 15:31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발언하는 문 대통령<YONHAP NO-3140>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3차 추경을 간절히 기다리는 국민들과 기업들의 절실한 요구에 국회가 응답해 주실 것을 다시 한 번 간곡히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고 "21대 국회 임기가 시작된 후 벌써 한 달인데, 자칫하면 아무 것도 하지 못한 채 첫 임시국회 회기가 이번주에 끝나게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 대유행이 장기화하면서 세계 경제 침체가 더욱 극심해지고 있다"며 "기업과 정부의 노력만으로는 극복하기 어렵다. 모두가 힘을 모아 국난극복에 함께 나서지 않으면 안된다"고 했다.

이어 "특히 국회의 뒷받침이 무엇보다 절실하다"며 "코로나로 인한 국민들의 경제적 고통을 국회가 더는 외면하지 않으리라 믿는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제는 위기에 수세적으로 대응하는 수준을 넘어서야 한다"며 "보다 공세적으로 전환해 글로벌 공급망의 위기를 우리의 새로운 기회로 만들어야 한다"고 했다.

구체적으로 "소재·부품 강국과 첨단산업 세계공장이 되겠다는 담대한 목표를 분명히 하고, 민·관이 다시 한 번 혼연일체가 되어 범국가적 역량을 총동원해야 하겠다"며 "정부 전략과 계획을 국민들께 보고할 수 있도록 준비해 주기 바란다"고 지시했다.

마지막으로 문 대통령은 "한편으로 이번주는 위축된 소비와 관광을 되살리는데 집중하는 주간"이라며 "코로나 상황이 걱정되지만 방역과 소비촉진이란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아야만 한다. 국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소비 활동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서울=송익준 기자 igjunbabo@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YONHAP NO-3149>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줄서가] 생명의 그물 속 자본주의, 나무는 나무를, 콩가루 수사단 등
  2. [청소년.어린이 새책] 야구소녀, 코끼리새는 밤에 난다, 두 도시 아이 이야기
  3. 대전보훈청·대덕대 호우회, '함께 전하는 유공자 명패'
  4. 대전보훈청, 미등록 유공자 발굴 캠페인 벌여
  5. [인터뷰] 한화이글스 브랜든 반즈 "팬들에게 좋은 경기력 선보이고 싶다"
  1. 4위로 추락한 대전, 안산 잡고 상위권 재진입 노린다.
  2. [새책] 마음의 문을 열면, 삶의 빛이 들어올거에요…'잠에서 깨어난 집'
  3. [새책] 미움만 가득한 세상 대신… '아빠, 구름 위에서 만나요'
  4. 매년 늘어나는 몰카 범죄… 여름철엔 특히 주의해야 한다
  5. [영상]풀스윙 절대 공식! 스윙시 하체체중 비율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