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여행주간 레일패스 발매 5일만에 4분의 1 '판매'

코레일, 여행주간 레일패스 발매 5일만에 4분의 1 '판매'

  • 승인 2020-06-29 15:59
  • 수정 2020-07-08 16:32
  • 방원기 기자방원기 기자
코레일 열차 달리는사진

한국철도(코레일)는1만명 한정으로 출시한 '여행주간 레일패스'가 지난 24일 발매한 이후 5일 만에 4분의 1이 판매됐다고 29일 밝혔다.

'여행주간 레일패스'는 안전한 여행문화 확산에 중점을 두고 문화체육관광부가 시행하는 '2020 특별 여행주간'을 지원하기 위해 출시했다.

'여행주간 레일패스'는 7월 1일부터 19일까지 승객이 직접 일자와 구간, 열차좌석 등을 선택해 편도 4회까지 이용할 수 있는 자유여행 패스다.

대상열차는 KTX를 포함한 ITX-새마을, 무궁화호 등이다. 패스는 2인권과 3인권 두 가지 종류로 각 14만원과 21만원이다.

패스 구입 시 1인당 7만원 꼴로 여행할 수 있는 셈이다. 한 번 사용 시 운임은 1만 7500원 정도로 서울-부산 KTX(5만 9800원) 탑승 시 70% 가량 할인 효과가 있다.

전국 주요 철도역과 모바일 앱 '코레일톡'에서 선착순 1만 명에게만 판매하는 한정판 레일패스이다.

한국철도는 한국관광공사의 지원으로 도착지가 동대구역인 선착순 3000명(일 최대 300명)에게 위생키트와 대구 서문야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바우처 5000원 권을 제공한다.

 

한편 무궁화호는 1977년 8월 새마을호와 특급열차의 간격을 메우기 위해 신설됐다. 우등 열차의 후신이다. 1984년 무궁화호로 개칭돼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다.

 


방원기 기자 bang@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2.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4.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5.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1.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3.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4.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5. [날씨] 오전까지 시간당 20㎜ 이상 폭우… 14일까지 계속 비소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