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단만필] 친숙한 도서관 만들기

[교단만필] 친숙한 도서관 만들기

한선희 아름고 사서교사

  • 승인 2020-07-07 13:28
  • 수정 2020-07-07 13:28
  • 신문게재 2020-07-03 18면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한선희 증명사진
/한선희 아름고 사서교사
새 학교에 와서 적응하느라 정신이 없는 요즘이다. 딱 2년 전 세종에 신규발령을 받아 처음 왔던 그때처럼 모든 것이 새로운 기분이다. 거기다 코로나19의 등장까지 더해 정말 태어나서 경험해보지 못한 학교를 겪고 있는 것 같다.

새로운 학교도서관에서 학생들을 만나기 위해 준비하면서 나의 어린 시절 독서환경과 지금의 환경이 많이 달라졌다는 것을 느끼고 있다.

나의 학창 시절에는 세종처럼 도서관을 쉽게 찾을 수 없었다. 하나 있는 도서관은 초등학생 혼자서는 가기 힘든 10 정거장을 지나는 버스를 타고 10분의 극한 등산을 해야지만 갈 수 있었던 귀한(?) 곳이었다.

학창 시절 어느 날 학교를 돌아다니다 4층 구석에 책들이 모여 있는 실을 발견한 적이 있었다. 그곳이 학교도서관이었던 것 같은데 책을 좋아했던 나는 생각날 때마다 기웃거려보아도 굳게 닫힌 문은 졸업할 때까지 한 번도 열린 적이 없었다. 그래서 동창들은 학교도서관이 있었는지 모르는 친구들도 많이 있었다.

그때도 지금처럼 다양한 책을 쉽게 접할 수 있는 환경이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내 어린 시절의 아쉬움이 있어서인지 사서교사가 되면 학생들이 도서관에서 재미있는 책을 마음껏 읽을 수 있게 해야겠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학생들에게 주변 도서관도 안내하고 학생들이 학교도서관을 친숙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수업과 행사도 많이 할 수 있게 노력 했다.

그래서 처음 한 일은 독서 행사 준비였다. 학생들이 도서관에 와서 즐거운 추억들을 쌓으면서 도서관을 재미있는 곳으로 생각해 자주 오길 바라는 마음으로 열심히 했었다. 행사를 준비하느라 밤늦게까지 일하고 주말에 나오기도 하여 여러모로 힘들었던 기억이 난다.

준비했던 여러 가지 중에서 학생들이 가장 좋아했던 건 '도전! 포춘쿠키를 잡아라!'와 '가을愛시'라는 프로그램이었다. '도전! 포춘쿠키를 잡아라!'는 책을 빌리는 학생들에게 미션지를 주고 미션을 수행해오면 독서명언이 담긴 포춘쿠키를 주는 행사였다. 미션에는 도서관에서 하는 행사도 있고 학교구성원을 찾아가 하는 행사들도 있었는데 학생들이 너무 좋아하고 언제 또 하냐고 요청이 자꾸 들어와 다음 해에도 이어 행사를 했다.

'가을愛시'는 컬러링 엽서에 색칠하고 뒤에 자기가 좋아하는 시를 읽고 필사해오는 행사였다. 행사가 끝나고 도서관에 전시도 하니 학생들이 종종 와서 자신의 작품이 있나 찾아보기도 했고 자신의 작품이 전시된 학생들은 뿌듯함에 친구들에게 자랑하기도 하여 도서관을 찾는 학생들의 하나의 재미가 되기도 했다. 이 행사가 제일 기억에 남는 이유는 책을 정말 많이 읽기로 유명했던 한 학생이 나를 찾아와 "선생님. 저는 이 행사로 처음 시집을 읽어보았어요. 이번 행사 정말 좋은 것 같아요."라고 얘기해줬던 것이다. 거의 하루에 책 한권을 읽는 학생이 이 행사 덕분에 시집을 처음 읽었단 말에 뿌듯함을 느꼈다. 이런 학생들의 반응에 독서 행사 준비과정의 고생은 잊어버리고 계속해서 행사를 할 수 있었던 것 같다.

책을 많이 읽는다고 하여 꼭 훌륭한 사람이 되는 건 아니지만 우리는 책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게 된다. 예전에 비해 독서를 할 수 있는 좋은 여건을 갖춘 지금 우리 학생들이 이를 잘 활용할 수 있게 하는 것이 나의 일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 어린 시절 책을 통한 다양한 간접경험들로 세상을 더 넓게 보길 바라고 좋은 어른으로 성장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앞으로도 내가 할 수 있는 것들을 해야겠다. /한선희 아름고 사서교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2. 김승태 대전시립연정국악원장 "대전을 형상화한 랜드마크 공연 선보일 것"
  3. 시티즌 올 시즌 첫 유관중 경기, 리그 최다 관중 기록
  4.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5. 대전하나시티즌 17일 이랜드전 경기 티켓 예매 시작
  1. "14일 택배 쉽니다"… 임시공휴일 '택배 없는 날' 이용 주의
  2. 한화이글스, 16일 올 시즌 첫 '키즈데이' 진행
  3. 사전박사 채홍정 시인 네번째 시집 '사랑하며 섬기며' 펴내
  4. 해병대 군인.시민덕에 의식잃은 시민 살렸다
  5. [날씨] 충청권 일부 지역 여전히 비… 오후에 20~80㎜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