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연수·워크숍은 충북 농촌체험휴양마을에서”

“기업연수·워크숍은 충북 농촌체험휴양마을에서”

충북도, ‘기업연수·워크숍하기 좋은 마을 38선’ 홍보책자 발간

  • 승인 2020-07-02 10:12
  • 오상우 기자오상우 기자
기업연수와 워크숍은 충북 농촌체험휴양마을(홍보책자)
충북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농촌체험휴양마을의 운영 활성화를 통해 기업연수·워크숍·동아리 활동 등이 가능한 규모의 휴양마을 38개소를 선별해 홍보책자(사진)를 발간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발간한 '기업연수·워크숍하기 좋은 마을 38선'은 체험마을에서 세미나실, 숙소, 식당, 체육시설 등을 이용할 수 있는 시설·장비 소개와 농촌체험프로그램과 농·특산물, 주변 관광지 소개 등으로 구성돼 있다.

도는 도내 기업체 242개소와 도내 대학 과사무실, 기업인협의회 등에 홍보할 계획이다.

농촌체험휴양마을 제정제도는 농촌마을의 자연환경이나 전통문화 등의 부존자원을 활용해 도시민에게 체험과 휴양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업으로 '마을협의회'가 주체가 돼 대표자를 선정하고 규약 제정 후 사업을 위한 협정서와 사업계획서를 작성해 시·군에 제출하면 검토를 거쳐 지정증서를 발급받게 된다.

현재는 도내 11개 시·군데 76개소가 지정돼 있다.

도 관계자는 "생태·문화체험, 힐링자원이 풍부한 충북 농촌체험휴양마을은 한국을 대표하는 농촌관광지로서 손색이 없다"며 "기업체 워크숍과 동아리 활동 등을 추진할 때 이용하기 가장 적합한 것으로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도내 농촌관광시설 활성화를 위해 도내 시설 이용을 장려해 농촌에 활기를 넣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도내 농촌체험휴양마을은 철저한 방역과 방문객 발열체크, 실외 위주의 체험프로그램 운영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앞장서고 있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천신만고…4위로 준PO행
  2. 지옥과 천국을 오간 대전하나시티즌, 준플레이오프 경남과 재대결
  3. 인사적체·홀대 심각… 대전경찰 총경 최다 배출 여부 주목
  4. [NIE 교육] 한빛고 학생들 "신문제작 과정의 정성, 간결한 글쓰기법 배웠어요"
  5. 대전사진작가협회 주관 공모전 입상자 내정과 합성사진 수상 논란 일파만파
  1. [속보]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누적 460명
  2. "전동킥보드 함께 예방해요" 대전경찰청 교통사고 예방 간담회
  3.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4.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5. [포토 &] 같이 갈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