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평화테마파크 건립 확정… '평창올림픽 정신 잇는다'

평창 평화테마파크 건립 확정… '평창올림픽 정신 잇는다'

조성사업, 중앙투자심사 통과
'레거시 사업' 일환 최대 숙원
484억 투입 내년 하반기 착공
기념공원, 관광체험시설 등 갖춰

  • 승인 2020-07-05 15:08
  • 수정 2020-07-05 15:09
  • 신문게재 2020-07-06 8면
  • 한상안 기자한상안 기자
평화테마파크 조성사업 중앙투자심사 통과 (2)
사진제공: 평창군
강원 평창군이 '평화 테마파크 조성' 사업이 행정안전부의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2020년 국비 27억 원 확보에 이어 이번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하면서 2018평창동계올림픽 레거시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평화 테마파크 조성' 사업이 본격 탄력을 받게 되었다.

지방재정 투자사업 중앙심사는 행정안전부가 사업의 필요성과 사업계획의 타당성 등을 심사하는 제도로, 지방재정투자사업 심사규칙에 따라서 총사업비 200억 원 이상의 신규투자사업은 중앙투자심사를 받아야 한다.

이에 따라 군은 총사업비 484억이 소요되는 '평화 테마파크 조성' 사업에 대하여 지난 4월 중앙투자심사를 요청했으며 올림픽 유산사업의 핵심인 평화 테마파크 조성의 필요성 및 시급성 등을 인정받아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했다.

평창군은 2019년 8월부터 추진한 평화 테마파크 조성 타당성 및 기본계획 수립용역을 지난 4월 마무리했으며, 2020년 9월부터 2021년 상반기까지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진행하여 2021년 하반기에 본격 착공을 계획하고 있다.

한편, 평창올림픽 당시 개·폐회식장, 메달플라자 등 올림픽 핵심시설이 위치했던 올림픽플라자 부지를 중심으로 조성되는 '평화 테마파크'는 전체면적 5만8835㎡ 규모로 평창 평화센터, 평화기념공원 등 평창올림픽을 상징하는 기념비적인 공간뿐만 아니라 관광객의 이목을 끌 수 있는 체험시설 등 다양한 문화공간이 조성된다.

평창올림픽 이후 대회 관련 시설의 사후활용에 대한 주민들의 기대와 욕구가 매우 높았던 만큼 군의 주요 숙원사업이었던 '평화 테마파크 조성' 사업이 투자심사를 통과하면서 향후 지역관광 활성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평창=한상안 기자 dhlfy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2. [한줄서가] 나는 당신이 오래 기억했으면 좋겠습니다, 남편이 육아휴직을 했어요 등
  3. 황선홍 "관중 앞 홈경기 기다려온 순간…승격은 확실한 목표"
  4. 대전경찰청장에 이규문 본청 수사국장 충남경찰청엔 이철구 본청 경비국장
  5.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1. 충남 태안 보트밀입국 21명 검거완료…추가 밀입국 차단 '안간힘'
  2. [날씨] 충청권 강풍 동반한 강한 비… 내일까지 200㎜ 이상
  3.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4. 토론토 류현진, '괴물투' 모습 돌아왔다
  5. [대전기록프로젝트] 당신의 담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