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코로나19로 연기된 광업·제조업 조사 재계

천안시, 코로나19로 연기된 광업·제조업 조사 재계

  • 승인 2020-07-05 08:18
  • 수정 2020-07-05 08:18
  • 김경동 기자김경동 기자




천안시가 코로나19로 연기됐던 광업·제조업 조사를 재계한다고 밝혔다.

오는 9일부터 다음달 1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조사는 지역 내 10인 이상 사업체 1051개소에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조사항목은 조직형태, 종사자 수 및 연간급여액, 연간 출하액 및 수입액, 영업비용 등 14개 항목이다.

조사 방법은 조사원이 사업체를 직접 방문해 응답자와 면담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인터넷 조사도 병행된다.

조사결과는 본 조사와 자료입력, 종합내검 등을 거쳐 오는 12월 통계청에서 최종 확정 발표하고 자료는 정부정책 수립 및 산업연구분석에 필요한 기초 자료로 활용된다.

김진수 정보통신과장은 "조사요원들의 안전하고 원활한 조사를 위해 사업체 조사 시 마스크 착용과 함께 협조 공문서를 현장 방문 시 사업자에게 전달함으로써 사업체 조사의 취지와 협조를 당부하고 사업자의 이해를 도모해 조사원의 어려움을 덜어줄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천안=김경동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