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지방재정 소비투자 122.86% 집행, 도내 2위

단양군, 지방재정 소비투자 122.86% 집행, 도내 2위

  • 승인 2020-07-05 09:54
  • 손도언 기자손도언 기자
단양군이 올해 상반기 지방재정 소비투자 부문에서 목표액 1237억보다 많은 1369억을 집행하며 122.86%의 집행률로 도내 2위를 차지했다.

신속집행 부문에서는 대상액 2617억 중 56.4%를 집행해 도내 7위를 기록했다.

올해 1분기 소비투자 집행에서 단양군은 목표액 531억 중 502억을 지출해 목표를 달성하지 못했으나 2분기에서는 코로나19로 위축된 경제 살리기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 867억을 집행해 목표액인 706억을 초과 달성했다.

집행 내역에서는 건설비 790억, 인건비 276억, 물건비 270억, 자산취득비 33억 순으로 지출됐다.

이번 소비투자 집행에서는 특히, 주민 삶의 질 개선과 체류형 관광기반 확충을 위해 추진하는 대규모 사업의 집행성과가 두드러졌다.

북벽지구테마공원 조성사업을 비롯해 별다른 동화마을 조성사업, 평동지구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 상시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등이 상반기 착공과 함께 선금이 지급됐으며 순수 군비로 추진하는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의 경우 90개가 넘는 마을별 소규모 사업들을 꼼꼼히 챙겨 총 사업비 53억 중 35억 원을 집행하는 성과를 거뒀다.

지난해까지 소비투자집행보다는 신속집행이 강조됐으나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파급효과가 크고 국민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일자리 및 소비·투자(SOC) 부문의 조기 집행을 정부와 충북도에서도 강조해왔다.

이에 군은 연초부터 '신속집행 추진단'을 구성해 운영해 왔으며 추진 단장인 강전권 부군수는 5월 황금연휴 기간 감염증 재확산에 따른 소비위축과 경기침체에 적극 대응을 강조하며 신속한 재정투자를 독려했다.

또한, 지난 5월에는 4217억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을 편성, 코로나19 극복과 신속한 지역 현안사업 추진을 위한 동력을 마련하고, 사업 예산이 효율적으로 집행될 수 있도록 관리해왔다.

군은 하반기에는 충북형 우리마을 뉴딜사업을 조기 발주하고 대규모 사업의 이월, 불용을 최소화해 재정집행에 총력을 기울인단 계획이다.
단양=손도언 기자 k-55son@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골린이의 백스윙 탑 잡기! 필수 체크 사항은? 박현경의 골프로그(6) 백스윙-1
  2.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3.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4.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5. [코로나 19] 대전 13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10명 추가 발생
  1. 경남 김해서 라마단 종교 참가 외국인 코로나19 집단 감염
  2. [코로나 19] 대전 14일 신규 확진자 6명 추가 발생
  3. 가정을 해체하고 교육을 파괴하는 평등법 반대
  4. [영상]이응노의 문자추상 '문자 문양 패턴'(2)
  5. 스터디카페 키오스크 브랜드 ‘픽코파트너스’, 입점 고객사 120개 돌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