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우즈베키스탄 한국국제대학교애 선진교육 전파

선문대, 우즈베키스탄 한국국제대학교애 선진교육 전파

교육용 컴퓨터-교재 지원

  • 승인 2020-07-06 07:16
  • 수정 2020-07-06 07:16
  • 남정민 기자남정민 기자
clip20200705191556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는 최근 우즈베키스탄 현지 소재 한국국제대학교(총장 박준호)에 교육용 컴퓨터 30대와 한국어 교재를 기증하고 한국형 선진교육 전파에 적극 나서고 있다.(사진)

우즈베키스탄 페르가나 주에 위치한 한국국제대학교는 작년 9월 4년제 한국형 사립(종학) 대학 형태로 개교하면서 7개 학과에 신입생을 모집해 현재 720여 명의 학생이 수업을 받고 있다. 한국국제대학교는 올해 16개 학과 1480명의 신입생을 선발할 계획이다. 특히 한국 소재의 대학교와 공동복수학위 과정을 원칙으로 운영하면서 한국의 선진형 교육 과정과 시스템이 필요한 상황이다.

작년 한국국제대학교와 상호 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 선문대는 교육 시스템, 학생 교류 프로그램, 한국어 교육 과정 등을 소개하며 한국국제대학교에 적극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황선조 총장은 "선문대의 다양한 경험과 시스템을 적극 지원해 산학 협력과 학생 교류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산=남정민 기자 dbdb822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3.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4.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5. 한국원자료연료 불화우라늄 가스 누출 사고…2명 부상
  1.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2.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3. 미룸갤러리 삼성동 인쇄골목으로 이전… "문화복합공간으로"
  4. [한줄서가] 코의 한의학, 노동자 주주, 하루 10분 그림책 질문의 기적 등
  5.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