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학업중단 청소년 학력인정 시범사업 착수

세종시교육청, 학업중단 청소년 학력인정 시범사업 착수

교육청-청소년지원센터 초·중 학력 인정 학습지원 업무협약

  • 승인 2020-07-07 15:55
  • 수정 2020-07-07 15:55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학업중단 청소년 학력 인정을 위한 시범사업 착수
7일 세종시교육청 3층에서 시교육청과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의 업무협약이 열렸다. 사진 왼쪽은 류권옥 꿈드림 센터장, 오른쪽 이승표 교육정책국장. /세종교육청 제공
세종의 미취학·학업중단 청소년들이 학교 밖 배움에도 학력을 인정받을 수 있는 길이 열린다.

그동안 학습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대전과 충남·충북과 달리 세종의 학교 밖 청소년들은 학력 인정을 받지 못해 진로·진학에 어려움이 있었다.

세종시교육청은 7일 청사 3층에서 세종시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센터장 류권옥)과 '의무교육단계 미취학·학업중단 학생 학습지원 시범사업' 착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시범사업은 학업중단 청소년이 교육청이 직접 개설하거나 위탁기관에 지정해 운영하는 학습 프로그램 등에 참여할 때 교육청이 그 시수를 학습시수로 인정해 초·중 학력을 인정하는 학습지원 사업이다.

그동안 학업중단 청소년들이 자신의 소질과 재능에 맞게 학습하고 싶어도 학교 밖에서 학력을 인정받을 수 있는 방법은 검정고시가 유일했다.

시교육청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학업중단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교육기회 제공으로 초·중 학력을 인정하는 학습지원 사업을 시작하면서, 학업중단 청소년이 검정고시와 별도로 다양한 학습 경험을 통해 학력을 인정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학습지원 인프라 구축, 학습지원 프로그램 개발·운영, 학습자 발굴·지원, 학습자 학습 환경 구축, 협조 체계 구축·협력 등이다.

시교육청은 인·물적 인프라를 적극 공유하는 등 긴밀히 협업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최교진 교육감은 "이번 업무협약은 사회로 조금 일찍 나간 우리 아이들이 어떤 경우에도 배움의 끈을 놓지 않도록 지역공동체가 함께 아이들을 보듬어 지원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2.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3.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4. [날씨] 30도 넘는 무더위에… 100㎜ 이상 비 소식도
  5. 대전경찰청장에 이규문 본청 수사국장 충남경찰청엔 이철구 본청 경비국장
  1.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2. 황선홍 "관중 앞 홈경기 기다려온 순간…승격은 확실한 목표"
  3. [한줄서가] 나는 당신이 오래 기억했으면 좋겠습니다, 남편이 육아휴직을 했어요 등
  4. 최해영 대전경찰청장 경기남부청장에 승진 내정
  5.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