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에 산골농장 장선민 대표

7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에 산골농장 장선민 대표

농식품부 선정, 화학 첨가물 배제 가공 식품개발

  • 승인 2020-07-08 11:30
  • 수정 2020-07-08 11:30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산골농장 장선민 대표(우측) 부친(좌측
이달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선정된 산골농장 장선민 대표(오른쪽)과 부친. /농식품부 제공
농림축산식품부는 7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강원도 횡성군 '영농조합법인 산골농장'의 장선민 대표를 선정했다.

장선민 대표는 횡성군 친환경 농산물 생산농가 120곳과 도라지, 돼지감자 등을 계약재배하고, 화학 첨가물을 배제한 가공 식품개발을 통해 농촌융복합산업화에 성공했다.

산골농장은 친환경농산물 인증제도가 1999년 국내 처음 시행된 이래 약 15년간 친환경농산물을 활용한 건강보조식품을 제조해 온 1세대 기업이다.

지역 농가와 계약재배를 통해 연간 약 70t 이상, 27억 원 규모의 친환경 농산물을 구매하고, 출하가 많아 원물 가격이 낮아지는 시기에도 일정한 매입 단가를 유지해 농가소득 안정화에 도움을 주고 있다.

산산골농장은 강원대와 기술개발을 위한 업무협력을 체결하고 기업부설연구소를 설치하는 등 R&D, 기술개발을 통한 품질개선에도 적극적이다.

그 결과 화학약품을 사용하지 않는 도라지청 기술개발 등 특허기술 3건을 취득하고, 미국식품의약국(FDA) 및 식품안전관리(HACCP) 인증을 획득했다.

clip20200708095421
2015년부터는 미국·베트남 등 해외시장까지 확대해 최근 3년간 연평균 매출액 약 46억 원을 달성했으며, 내년까지 해외 수출액 10만 달러 달성을 목표로 글로벌 해외시장을 개척 중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산골농장은 엄격하게 생산된 고품질 친환경 농산물을 활용하고, 산학협력 등을 통한 꾸준한 품질관리 및 연구개발로 농업의 고부가가치화를 실현하고 있는 농촌융복합산업 경영체"라고 평가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2.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2.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3.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4.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5. 대청댐 초당 3천톤씩 최대 방류…금강하류 침수 주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