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고싶은 금산만들기 1518억원 투입

살고싶은 금산만들기 1518억원 투입

상·하수도 및 도로 개설, 지붕개량 등 생활편익 집중

  • 승인 2020-07-09 11:40
  • 수정 2020-07-09 11:40
  • 송오용 기자송오용 기자
금산군이 총 1518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상·하수도 및 도로 개설, 지붕개량 등 정주여건 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우선 먹는 물의 안정적 확보를 위해 8개면 64개리 상수도 시설에 292억 원을 투입, 가압장 16개소 및 배수지·저류조 시설 확충을 완료했다.

사업 추진으로 상수도 보급률은 79.2%로 높아졌다.

버리는 물에 대한 획기적 개선에 나서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및 계진·음지 하수관로 정비 등에 350억 원을 투입, 수질오염방지 및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했다.

안전하고 편안한 도로여건을 지속 개선하기 위해 상옥리 볼링장 옆 등 18개소(168억 원)의 도시계획도로 개설 및 유지보수를 마쳤다.

25개소의 도로정비 사업도 진행 중이다. 군도3호(목소리) 확포장공사, 부리면 양곡교 재가설공사 등 8개소는 마무리됐다.

명품후곤천길 조성, 호티교 재가설공사 등 10개소는 추진 중이다. 신촌~어재 확포장공사, 수통~방우간 연결도로 등 7개소는 설계 중에 있다.

정주환경 조성에도 공을 들였다.

금산형 농촌주택 845호에 대한 지붕개량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으며, 슬레이트 처리, 공동주택관리 등 7개 사업에 142억 원을 투입했다.

이 밖에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새뜰마을) 6개분야, 범죄예방 디자인 사업,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 금산읍, 추부면 공영주차장 조성, 원도심 쌈지주차장 조성, 가로등 시스템 개선 등 사업 추진도 순항 중이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연두 거미
  2.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3. 한화이글스, 15일 김태균 2000경기 출장 공식 시상식
  4.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5. K리그 연맹 유튜버 김재원과 온라인 콘텐츠 협업 진행
  1.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이재명 이낙연 첫 역전
  2. [영상]대전역에 모인 의사들! 의사들이 거리로 나온 이유는?
  3. 양승조 '행정수도 與 새강령에 넣자" 주장 현실화
  4. 대전지역 국가지정 음압병실 13개 추가 확충
  5. 당진시, 하반기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