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이 함께 아이를 돌보는 면천 '꿈나무 쉼터'

마을이 함께 아이를 돌보는 면천 '꿈나무 쉼터'

주민의 힘으로 지켜낸 아이돌봄 공간

  • 승인 2020-07-10 08:10
  • 수정 2020-07-10 08:10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꿈나무쉼터 이전
면천면 꿈나무 쉼터 사진


당진시 면천면 주민총회사업인 아이돌봄 공간 '꿈나무 쉼터'가 주민들의 힘으로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꿈나무 쉼터는 주민들의 노력으로 학교 인근건물 1층에 장소를 마련하고 면천면 주민자치회와 학부모들이 협력해 운영해 왔다.

하지만 1년 만에 사업 종료 시점을 맞이했고 이에 면천면과 주민자치회, 학부모는 사라질 위기에 처한 아이들의 소중한 돌봄 공간을 지키기 위해 함께 힘을 모았다.

마을주민은 빈 공간이었던 농약사를 흔쾌히 무료로 임대해줬고 학부모들은 그 공간을 손수 리모델링하는 등 민·관의 협력으로 꿈나무 쉼터는 새로운 장소에서 운영을 시작하게 됐다.

20여명의 아동이 이용하는 꿈나무 쉼터는 이후 시 평생학습과가 지원하는 당찬마을학교 프로그램과 마을 방과후 학교사업 등 다양한 돌봄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면천초등학교 인근에 위치한 꿈나무 쉼터는 시골마을에서 갈 곳이 없어 방황하던 아이들에게 놀이와 학습 공간을 마련해 줄 목적으로 면천면 마을계획동아리에서 활동하는 학부모들이 제안한 사업이며 주민자치회 위원들의 지지를 얻어 지난 해 주민총회 사업으로 실행돼 운영하고 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2.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3. 대전경찰청장에 이규문 본청 수사국장 충남경찰청엔 이철구 본청 경비국장
  4.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5.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1. 황선홍 "관중 앞 홈경기 기다려온 순간…승격은 확실한 목표"
  2. [한줄서가] 나는 당신이 오래 기억했으면 좋겠습니다, 남편이 육아휴직을 했어요 등
  3. 최해영 대전경찰청장 경기남부청장에 승진 내정
  4.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5. 충남 태안 보트밀입국 21명 검거완료…추가 밀입국 차단 '안간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