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water 서산권지사, 혹서기 폭염 대비 안전물품 지원

K-water 서산권지사, 혹서기 폭염 대비 안전물품 지원

  • 승인 2020-07-10 21:18
  • 수정 2021-05-13 18:08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사진대지
한국수자원공사 서산권지사, 혹서기 폭염 대비 안전물품 지원식 모습



한국수자원공사 서산권지사(지사장 정지관)는 다가오는 여름철 혹서기에 옥외작업에 대한 빈도와 강도가 높은 긴급복구 건설현장 근로자의 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협력업체(7개사) 지원에 나섰다고 밝혔다.

한국수자원공사 서산권지사는 우선 물, 그늘, 휴식 제공 등 열사병 예방을 위한 기본수칙이 준수될 수 있도록 각종 물품을 지원하고 폭염특보 발효 시에는 작업시간 조정을 통해 무더위 시간대 옥외작업을 피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안전한 작업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며, 아울러 최근 강화되고 있는 정부의 안전정책에 발맞추어 소규모 현장 맞춤형 특별안전대책을 마련함으로써 안전관리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소규모 건설현장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정지관 한국수자원공사 서산권지사장은 "건설현장의 재해 저감을 위해서는 소규모 건설현장까지도 세심하게 들여다 볼 필요가 있다"라고 밝히며, "작업장의 안전관리를 강화해 나가는 한편, 발주자가 영세업체를 아낌없이 지원하고 챙겨감으로서 상생협력의 안심일터를 조성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열사병은 과도한 고온 환경에 노출되거나, 더운 환경에서 작업, 운동 등을 시행하면서 신체의 열 발산이 원활히 이루어지지 않아 고체온 상태가 되면서 발생하는 신체 이상을 말한다. 

 

고전적인 열사병의 정의는 40℃ 이상의 심부체온, 중추신경계 기능 이상, 무한증(땀이 나지 않는 것)의 세 가지를 모두 가지고 있어야 하지만, 무한증은 나타나지 않을 수도 있다. 

 

고체온증과 중추신경계 기능 이상을 보이는 환자는 열사병을 반드시 의심해야 하는데, 여러 장기를 손상시키는 응급 상황이므로 즉각적으로 처치하지 못하면 매우 높은 사망률을 보인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골린이의 백스윙 탑 잡기! 필수 체크 사항은? 박현경의 골프로그(6) 백스윙-1
  2.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3.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4.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5. [코로나 19] 대전 13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10명 추가 발생
  1. 경남 김해서 라마단 종교 참가 외국인 코로나19 집단 감염
  2. [코로나 19] 대전 14일 신규 확진자 6명 추가 발생
  3. 가정을 해체하고 교육을 파괴하는 평등법 반대
  4. [영상]이응노의 문자추상 '문자 문양 패턴'(2)
  5. 스터디카페 키오스크 브랜드 ‘픽코파트너스’, 입점 고객사 120개 돌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