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 시범사업 72% '만족'

대전 대덕구,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 시범사업 72% '만족'

온라인 설문조사 실시, 꾸러미 구성, 품질, 자부담 항목 높은 평가 받아

  • 승인 2020-07-12 22:45
  • 수정 2020-07-12 22:45
  • 신문게재 2020-07-13 2면
  • 김소희 기자김소희 기자
1. 대덕구,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 시범사업 만족도 ‘GOOD'
대전 대덕구가 4월부터 시행하고 있는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 시범사업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고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고자 사업에 임산부 216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12일 구에 따르면 설문조사는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이틀간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농산물 꾸러미 구성, 품질, 자부담 항목에서 '만족한다'고 응답한 비율이 72.3%인 것으로 조사됐다.

자체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임산부가 직접 친환경농산물을 주문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마련하는 등 폭넓은 선택권을 제공한 측면에서 높은 만족도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주문 후 배송까지 다소 시일이 걸린다는 일부 의견이 있었다.

이와 관련 대덕구 관계자는 "친환경 농산물 신선도 유지를 위해 선주문 후발주 및 냉장차 직배송을 진행한다"며 "주2회 배송하고 있음을 감안해 달라"고 설명했다.

박정현 구청장은 "이번 사업은 지난해 우리구에서 자체 추진한 산모 지역우수농산물 꾸러미 지원사업을 시행하며 터득한 노하우를 적극 반영해 추진 중"이라며 "사업 신청률은 전국 27개 시범지역 평균보다 높지만, 아직도 신청하지 않은 임산부가 더욱 많다. 모든 임산부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각종 홍보 수단을 동원하는 등 사업 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김소희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