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초등학생 난독증 진단·치료 지원

대전교육청, 초등학생 난독증 진단·치료 지원

  • 승인 2020-07-13 16:57
  • 수정 2020-07-13 17:01
  • 신문게재 2020-07-14 7면
  • 김성현 기자김성현 기자
2020070201000292000007861
대전교육청이 읽고 쓰기에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을 위해 2020학년도 초등학생 난독증 진단과 치료 지원에 나선다.

난독증은 시력·청력이 모두 정상이고 듣고 말하는 데는 별다른 지장을 못 느낌에도 불구하고, 언어와 관계되는 두뇌 신경회로의 문제로 글을 원활하게 읽고 이해하는 데 효율성이 떨어지는 읽기 장애 증상을 말한다. 난독증 치료를 위해서는 오랜 치료 기간과 많은 비용이 소요되기 때문에 난독증 증상이 있어도 적기에 받지 못하고 방치되는 경우가 많은 실정이었다.

이에 대전교육청은 2016년 6월에 '난독증 학생 지원 조례' 제정을 시작으로 난독증 학생 진단 및 치료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20학년도에는 난독증 전문치료기관과의 업무협약 체결, 난독증으로 의심되는 학생들에 대한 기초검사, 난독증 학생에 대한 1:1 맞춤형 전문치료 지원, 읽기 자료 개발·보급, 난독증 학생 교육을 위한 교사 워크숍, 난독증 치료 성과보고회 등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대전교육청 김윤배 유·초등교육과장은 " 난독증 학생을 위한 전문적인 진단과 치료 지원을 통해 학생들의 학습 적응력을 높이고, 자신의 꿈을 설계하고 이루어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성현 기자 larczar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2. [한줄서가] 나는 당신이 오래 기억했으면 좋겠습니다, 남편이 육아휴직을 했어요 등
  3. 황선홍 "관중 앞 홈경기 기다려온 순간…승격은 확실한 목표"
  4. 대전경찰청장에 이규문 본청 수사국장 충남경찰청엔 이철구 본청 경비국장
  5.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1. 충남 태안 보트밀입국 21명 검거완료…추가 밀입국 차단 '안간힘'
  2. [날씨] 충청권 강풍 동반한 강한 비… 내일까지 200㎜ 이상
  3. 토론토 류현진, '괴물투' 모습 돌아왔다
  4.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5. [대전기록프로젝트] 당신의 담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