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주)-동우에프씨, 기술지원 협약 체결

현대모비스(주)-동우에프씨, 기술지원 협약 체결

- 수소전기차 핵심부품 제조에 대한 기술지원 약속 -

  • 승인 2020-07-14 14:55
  • 수정 2020-07-14 14:55
  • 신문게재 2020-07-15 17면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200715
연료전지 기술지원 협약식.(왼쪽부터) 동우FC 조양래 대표이사, 조길형 충주시장, 안병기 현대모비스 전동화사업본부장
현대모비스(주)와 동우FC는 14일 동우FC 대회의실에서 양사 기술지원 협약식을 갖고 수소전기차 핵심부품 제조에 대한 기술지원을 약속했다.

이번 기술지원협약은 현대모비스(주)와 동우FC는 상호 간 상생협력을 통해 경쟁력을 확보하고 국가 핵심기술로 지정된 연료전지 양산라인의 안정화와 생산량 확보를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안병기 현대모비스(주) 전동화사업본부장과 조양래 동우FC 대표 등 양사 관계자들이 주축이 되어 진행됐으며, 조길형 충주시장 등 관련 공무원들이 행사에 참석했다.

현대모비스(주) 충주공장은 지난 2012년 충주기업도시에 터를 잡은 이후 전 세계 유일의 수소연료전지 스택 양산공장을 운영 중이며, 충주가 중부내륙권 신산업도시로 자리매김하는데 선봉장 역할을 하는 충주시 대표 기업이다.

동우FC는 현대모비스(주) 충주공장 협력사로 충주기업도시 내에서 근로자 400여 명이 근무하고 있으며, 수소연료전지 등 자동차부품을 생산하는 충주시 대표 우량기업이다.

현대모비스(주) 안병기 본부장은 "이번 협약은 현대모비스와 동우FC가 함께 상생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조길형 충주시장님을 비롯한 관련 공무원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충주시민을 대표하여 현대모비스(주)와 동우FC의 기술지원협약을 축하드린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현대모비스(주)와 동우FC를 중심으로 충주가 전 세계적인 수소전기차 생산의 메카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충주시에서도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5.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1.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2.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5.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