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코로나19 확산 방지 청소년 축제 취소

진천군, 코로나19 확산 방지 청소년 축제 취소

  • 승인 2020-07-14 10:12
  • 수정 2020-07-14 10:12
  • 정태희 기자정태희 기자
생거진천 미래지기 축제1
지난해 열린 생거진천 미래지기 축제.


진천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9월과 10월에 예정됐던 '제14회 생거진천 미래지기 축제'와 '제21회 청소년 한마음 예술제'의 개최를 취소한다.

군은 최근 수도권에 이어 지방에서도 코로나19 소규모 집단 감염이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지역 감염 방지를 위해 이 같이 결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청소년 축제는 매년 국악, 무용, 문학, 미술 등 8개 테마로 구성한 다양한 행사가 펼쳐졌다.

풋살대회, 청소년가요제, 청소년댄스 경연대회, 체험부스도 함께 열려 지역 청소년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군 관계자는 "실력을 갈고 닦으며 축제를 기다려왔던 지역 청소년들에게 축제 취소 결정 소식을 알리게 돼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군민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어려운 결정을 내린 만큼 청소년들의 이해를 바란다" 고 말했다.
진천=정태희 기자 chance091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토론토 류현진, '괴물투' 모습 돌아왔다
  2. 시티즌 첫 유관중 홈경기! 팬들 위해 선물 보따리 푼다
  3. 제32회 대전미술대전 김영창씨 '먹감나무 3층장' 전체 대상 수상
  4. [날씨] 충청권 강풍 동반한 강한 비… 내일까지 200㎜ 이상
  5. [새책] "불면의 하룻밤이 오랜 여행보다 훨씬 더 많은 생각을 낳는다"
  1. [대전기록프로젝트] 당신의 담
  2. 제보자가 낸 고소장이 피고소인에게 전달?… "제보자 불이익 받았다" 주장
  3.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4. 이규문 대전경찰청장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
  5. 규제에도 더 오르는 대전 아파트 값, 세종은 '활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