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암대, 현장실무역량 강화를 위한 집중 실습 ‘학생 환영’

연암대, 현장실무역량 강화를 위한 집중 실습 ‘학생 환영’

  • 승인 2020-07-14 11:20
  • 김한준 기자김한준 기자
를 전하는 육근열 총장님과 교직원
연암대 학생들이 집중 실습에 참여하기 위해 발열체크를 대기 중이다.
"코로나19 때문에 온라인 수업으로만 참여하다가 집중 실습 기간을 통해 입학 후 처음으로 등교해보니, 이제 대학생이 됐다는 실감이 든다"

지난 13일 연암대학교 스마트원예계열 1학년 김도연 학생은 학기 중 랜선으로만 만났던 친구들과 교수와 첫 대면을 가졌다.

연암대는 하계방학 기간을 활용해 지난 6~18일까지 2주간 대면 보충수업인 ‘집중 실습’을 실시했기 때문이다.

앞서 연암대는 5월 14~21일까지 신입생과 재학생을 대상으로 대면 실습수업의 수요조사와 개선방안에 대한 설문을 가졌고 그 결과 전체 1068명 중 564명의 학생이 참여 의사를 밝혀 제한적 대면 수업을 최종 확정했다.

코로나19의 지속 확산으로 2020학년도 1학기 강의가 전면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한 연암대는 학점 및 성적 평가와는 무관한 보충 수업의 형태로, 참여를 원하는 학생에 한해 집중 실습을 실시키로 했다.

특히 학년별 집중 실습수업을 시작하는 지난 6일과 13일 등교 시간에는 육근열 총장과 교직원이 대학 정문에서 학생들의 첫 등교를 직접 환영하는 이벤트를 펼쳤다.

아울러 기숙사 1인 1실 배정, 통학버스 정원 관리 및 문진표 작성, 정문 및 교내 건물 출입구 열화상 카메라 설치·운영, 1일 2회 이상 발열 체크, 학생식당 수요 관리 등 전 교직원이 투입돼 학생들의 안전 및 예방관리에 철저한 대비를 하고 있다.

육근열 총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학기가 전면 비대면 수업으로 진행됨에 따라 오늘 처음으로 학교에 등교한 신입생들을 직접 만나보니 감회가 새롭다"며 "현장실무역량에 강한 전문 직업인을 양성하기 위해 대학은 적극적인 지원을 계속해 나가고 아울러 코로나19 감염 예방수칙을 준수함으로써 안전한 교내 실습환경을 제공하는데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하늘에서 호빵이 내려와
  2. 법정법인화 전환부터 체육진흥 연구용까지…민선 대전체육회 '분주'
  3. 한화이글스 코로나19 뚫고 외국인 선수 입국완료
  4. [날씨] 충남 출근길 눈 조심하세요
  5. '남성은 숙직, 여성은 재택' 대전 여성 재택숙직제 '갑론을박'
  1. [영상]지옥훈련의 시작! 어서와 거제는 처음이지? 대전하나시티즌의 거제 전지훈련
  2. 세종시 공동주택 분양비율 놓고 '시끌'
  3. 대전·세종 아파트값 상승 꾸준… 언제까지 지속되나
  4. 포항시, 포항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5. 지역대 정시 패닉…학령인구 감소 '미달 도미노' 우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