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청사 국제설계공모작 선정

청주시청사 국제설계공모작 선정

노르웨이 '로버트 그린우드' 설계 우선협상

  • 승인 2020-07-15 09:56
  • 수정 2020-07-15 09:56
  • 정태희 기자정태희 기자
시청사 조감도
통합 청주시청사 설계공모전에서 1등을 차지한 로버트 그린우드의 작품.
통합 청주시 새 청사의 윤곽이 드러났다.

청주시청사 건립 국제설계공모 2단계 국제지명초청공모심사 결과 노르웨이의 '로버트 그린우드'가 제출한 작품이 최종 선정됐다고 15일 시는 밝혔다.

청주시가 문화제조창 동부창고 6동에서 1단계 국제설계공모를 통과한 5개 팀과 국외 초청 건축가 3명의 작품을 최종 심사한 결과, 스노헤타 건축사사무소 소속 건축가 로버트 그린우드의 작품이 1등으로 뽑혔다.

2등은 도미니크 페로(프랑스), 3등은 ㈜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한국)가 차지했다. 4~8등은 다니엘 리베스킨트(캐나다), ㈜디자인랩스튜디오(한국), TYPS.Lab(한국), 일구구공도시건축 건축사사무소(한국), Jim Architecture(캐나다)다.

지자체 청사가 국제설계공모 2단계 심사 방식으로 진행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시는 지난 3월 1단계 심사를 통과한 5개 팀과 해외 초청 건축가 3명을 놓고 2단계 심사를 벌였다. 1단계 공모에는 국내 106팀과 국외 67개국, 373팀이 참가해 95.8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시는 1등을 차지한 로버트 그린우드와 기본 및 실시설계 우선협상을 벌여 착공 절차에 돌입할 계획이다. 2등은 3000만원, 3등은 2000만원, 4등 5개 팀에는 각 1000만원의 상금이 제공된다.

당선작, 출품작 모형과 판넬은 오는 20일부터 8월28일까지 현 시청사와 4개 구청에 전시된다.

시 관계자는 "최종 선정된 작품은 지난 2014년 주민자율에 의한 통합 청주시 출범 이후 실질적 미래 발전을 위한 밑그림"이라며 "시민과 함께 소통하며 행복을 나눌 수 있는 거점공간으로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청주=정태희 기자 chance091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2. 경찰청 경무관급 전보 인사 발표… 충청권은
  3. 이규문 대전경찰청장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
  4.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5.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목포 A아파트서 건축폐기물 무더기 발견
  4. 대청댐 초당 3천톤씩 최대 방류中…금강하류 침수 주의
  5. 노영민 靑 비서실장 등 5수석, 일괄 사의표명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