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익대 후아프 '삼삼한 영화제' 첫번째 공모전

홍익대 후아프 '삼삼한 영화제' 첫번째 공모전

실생활 속 저염저당 실천행동 주제로 33초 영상 8월 14일까지 공모
식약처 중앙급식관리지원센터-미디어 크리에이터단 후아프 첫 협업

  • 승인 2020-07-15 11:28
  • 수정 2020-07-15 11:28
  • 신문게재 2020-07-16 8면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영화제
/홍익대세종캠퍼스 후아프 제공.
식약처 산하 중앙급식관리지원센터가 주관하고 홍익대 세종캠퍼스 광고홍보축제 후아프(HUAF:Hongik University AD&PR Festival)가 함께하는 '삼삼한 영화제'가 오는 8월 14일까지 공모를 진행한다.

중앙급식관리지원센터와 그의 크리에이터단인 홍익대 후아프의 첫 협업이다.

올해 18회를 맞은 후아프는 전국 최대규모의 제대학생 주도의 광고 공모전으로써 매년 기획 혹은 영상 공모전을 후원사와 함께 개최하고 있다.

'삼삼한 영화제'는 실생활 속 저염·저당 실천 행동을 주제로 한 33초 길이의 영상 공모전 형식으로 진행된다.

간장, 매운 맛 소스 등 짜고 맵게 음식을 먹는 것이 현대인의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았는데, 이를 건강한 식습관 문화인 저염·저당으로 변화시키기 위한 목적이다.

실생활에서 자극적이지 않게 음식을 먹는 사례를 스토리화 하면 된다. 영상 길이는 33초로 제한하고 있다.

전 국민이 참여 가능하며, 참여는 개인 또는 팀으로(최대 5인) 참가할 수 있다. 출품 수 제한은 없지만, 중복 수상은 안 된다.

다음 달 14일까지 참가 신청서와 영상 파일을 HUAF의 공식메일을 통해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심사를 거쳐 최우수상 1팀 200만 원, 우수상 9팀 각 50만 원의 상금을 준다. 심사 기간 중 수상 후보 35팀의 작품을 뽑아 유튜브 마이나슈 TV 채널에 9월 1일 업로드 후 발표할 예정이다. 최종 수상자 발표는 9월 30일 진행 된다.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HUAF 공식 이메일과 SNS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2.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3.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4. [날씨] 30도 넘는 무더위에… 100㎜ 이상 비 소식도
  5. 대전경찰청장에 이규문 본청 수사국장 충남경찰청엔 이철구 본청 경비국장
  1.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2. 최해영 대전경찰청장 경기남부청장에 승진 내정
  3.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4. 황선홍 "관중 앞 홈경기 기다려온 순간…승격은 확실한 목표"
  5. [한줄서가] 나는 당신이 오래 기억했으면 좋겠습니다, 남편이 육아휴직을 했어요 등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