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참가작 9개 최종 선정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참가작 9개 최종 선정

대전 4팀과 타지역 5팀
내달 21일 대흥동서 개막

  • 승인 2020-07-16 15:34
  • 수정 2020-07-16 15:34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유니브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작품공모 결과 9개 작품이 선정됐다.

기존 대전지역 참여에서 전국의 대학과 청년극단으로 참여기회를 확대해 올해는 서울과 경기, 대구, 청주 지역의 청년들이 대전으로 모인다.

이번 공모전에는 연극·뮤지컬·음악·퍼포먼스 등 17편의 작품이 응모됐고, 최종적으로 대전지역 4팀과 서울과 다른 지역 5팀이 선정됐다.

대전은 목원대, 대덕대, 극단 시시콜콜, 극단 좋은 날이 선정됐다. 타 지역에선 국민대, 청운대 나빌레라, 극단 드란, 극단 달팽이주파수, ‘청년창작집단 ㅁ’이 선정됐다.

심사위원회는 "지원작들이 모두 훌륭하고 좋았다. 대학생들의 생기발랄한 아이디어와 청년극단의 실험적인 무대, 독특함이 돋보이는 작품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유니브연극제 조직위는 참가작 오리엔테이션을 거쳐 극장과 일정을 확인하고 적극적인 홍보와 연극제 준비에 속도를 낼 예정이다. 이 밖에도 뮤지컬 OST 경연과 거리연극제 참가작도 모집한다.

조직위는 "대전방문의 해를 맞이했고,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시기인 만큼 방역과 안전대책을 철저히 준비해 전국 젊은 예술가들의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는 내달 21일 개막제를 시작으로 대흥동 일대 소극장과 원도심에서 열린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충남대·건양대병원 '4기 상급종합병원' 지정 서류 접수
  2.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3.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4.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5.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1.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2.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3.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4.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5.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