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 정산면 산촌마을 작은음악회 성료

청양 정산면 산촌마을 작은음악회 성료

  • 승인 2020-08-01 17:50
  • 수정 2020-08-01 18:49
  • 최병환 기자최병환 기자
청양 정산 산촌음악회
청양 정산면 ‘바둑골 농촌체험휴양마을위원회’가 지난달 30일 다목적체육관에서 세 번째 작은 음악회 '소나무가 들려주는 숲속 이야기'를 열었다.〈사진〉

주민세 활용 동네 자치사업으로 진행된 이 날 음악회는 남천리 주민과 마을을 사랑하는 외지인이 참석했다. 관객들은 공연을 즐기면서 폭염과 장마, 코로나19로 지친 심신을 달랬다.

주최 측은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공연 전 행사장 주변 소독, 마스크 착용, 손 소독, 안전한 거리두기 등 방역에 힘썼다.

김돈곤 군수는 "아름다운 산촌 마을 작은 음악회는 코로나19로 지친 분들에게 큰 위안을 준다"면서 "주민 스스로 다양한 문화행사를 열 수 있도록 계속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청양=최병환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2.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3.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4.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2. [날씨] 30도 넘는 무더위에… 100㎜ 이상 비 소식도
  3.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4.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5.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