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광장] 행복도시, 저탄소 청정에너지도시 건설 선도

[목요광장] 행복도시, 저탄소 청정에너지도시 건설 선도

김용석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차장

  • 승인 2020-08-05 07:58
  • 이현제 기자이현제 기자
김용석 행복청 차장
김용석 행복청 차장
현재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2020년 7월 말을 기준으로 1800만 명을 넘어섰다. 경제전문가들은 1930년대 대공황과 2차 세계대전 이후 최대의 경제위기가 다가올 것으로 예측하기도 한다.

코로나19의 발생 원인이 명확하게 밝혀지지는 않았지만, 유엔환경계획(UNEP) 잉거 앤더슨 총괄책임이사는 "기후변화가 바이러스 전파에 일조했다"고 말했다.

결국 기후변화와 생태계 파괴 등으로 인간과 야생동물의 접촉이 늘어나면서 코로나19와 같은 전염병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늘고 있다는 것이다.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인도에서는 보이지 않던 히말라야 산맥이 보이는 등 지구는 오히려 건강해지고 있다고 한다.

세계적 국제학술지 네이처지(Nature Vol. 582)에 따르면 코로나19 여파로 전 세계 경제활동이 위축됐고, 2020년에는 세계 탄소배출량이 전년 대비 8%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러나 IMF는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을 -4.9%로 예측했다. 일각에서는 뒤따를 경기부양책으로 인해 기후변화가 오히려 가속화될 것을 우려하고 있다. 이러한 이유에서 기후변화 대응과 경기부양책을 함께 달성하기 위한 그린뉴딜 정책은 어쩌면 필연적일 수밖에 없다.

정부는 지난 7월 14일 그린뉴딜을 포함한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을 발표했다. 그린경제로의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해 그린 스마트스쿨, 그린에너지,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 등 주요 핵심과제를 담고 있다.

저탄소 청정에너지도시를 건설 중인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는 건설 초기부터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친환경 정책을 도입하고 있다.

최근 정부에서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BAU(Business As Usual) 방식에서 절대량 방식으로 개정 의결함에 따라 2030년까지 온실가스 감축 목표인 BAU 대비 77% 감축에서 행복도시의 특성을 고려한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재설정하고 체계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건축물·수송·에너지저장·수목수림·열병합발전·신재생에너지의 6개 분야를 골자로 한 세부 이행계획을 보완하고 수립하며 다양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또한 'CO2 감축 가이드라인'과 '신재생에너지 도입 가이드라인'을 통해 전체 에너지의 25%를 신재생에너지로 도입해 지속가능한 미래에너지 도시로 건설할 계획이다.

이어 스마트시티, 자율주행차, 데이터 산업을 확산할 계획이다.

세계 최초로 ISO 국제인증을 획득한 스마트시티 시범도시(5-1 생활권)에는 스마트 제로에너지 도시를 구축할 계획이며, 지난해 자율주행 실증 규제자유특구 지정 이후 빅데이터 관제센터 등 첨단 인프라를 구축해 자율주행 자동차의 거점도시로 성장토록 할 계획이다. 친환경차 보급 확대를 위한 충전 인프라 구축에도 힘쓰고 있다.

특히, 달리는 공기청정기라 불리는 수소연료전지차 보급을 위해 현재 2개소의 도심형 수소충전소를 건설 중이며, 중장기 충전인프라 계획도 수립할 계획이다.

독일의 세계적인 경제학자인 다니엘 슈텔터는 "앞으로 10년 동안 코로노믹스가 전개돼 세상을 완전히 바꾸어 놓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위기는 곧 기회가 될 수도 있다. 지금은 매우 어려운 상황이라고 방관만 할 처지가 아니다.

한편으로는 기후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며, 그린뉴딜을 통한 경제 살리기에 모두가 나서야 할 때다.

앞으로 행복도시는 저탄소를 넘어 탈탄소 청정에너지 도시 건설을 적극 앞장서 나갈 계획이다. 어쩌면 후세에 우리가 참 현명했다는 평가를 들었으면 좋겠다.
김용석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차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리멤버 유(Remember you)' 이벤트 진행
  2.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3. 목원대 양궁팀 감원 결정에 대전양궁협회 '반발'
  4.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5.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1. [날씨]대체로 맑고 10도 내외 큰 일교차 주의를
  2. 충청권 보이스피싱 피해 눈덩이…"범정부TF 범죄예방 의구심"
  3. [국감 브리핑] 교통 과태료 상습체납자 1491명… 미납 총액 108억에 달해
  4.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에서 승승장구
  5. [나의 노래] 루이 암스트롱의 'what a wonderful world'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