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침수피해농가 대민지원 구슬땀

홍성군, 침수피해농가 대민지원 구슬땀

농수산과 직원들 우렁이양식농가 피해복구나서

  • 승인 2020-08-05 10:10
  • 김덕기 기자김덕기 기자
피해복구
홍성군 농수산과 직원들이 4일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입은 우렁이 양식농가의 복구작업을 도와주고 있는 모습
홍성군이 지난 4일 금마면 화양리에서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입은 우렁이 양식농가를 방문해 복구를 위한 대민지원활동에 구슬땀을 흘렸다.

지난 3일 홍성군에 내린 집중호우로 9746㎡ 규모의 우렁이 양식장에서 약 15톤의 우렁이가 유실되는 피해가 발생했다.

군은 농수산과장을 포함한 15명의 직원들로 긴급대민지원반을 편성하고 유실된 우렁이 수거 및 농가 주변 정리 등 피해 복구 작업을 도왔다.

피해농가는 "집중호우로 지역에 수해가 발생했지만, 군청 직원들과 주변농가의 도움으로 빠르게 복구가 이루어져 기쁘다"며 "복구 작업에 힘써주신 홍성군 공무원들에게 고맙다"고 밝혔다.

최주식 농수산과장은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를 겪은 주민들이 하루빨리 생업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대민지원에 적극 참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 농·어가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언제든지 도울 수 있는 열린 농수산행정을 실천하고 군의 농어업발전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성=이봉규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리멤버 유(Remember you)' 이벤트 진행
  2.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3. 목원대 양궁팀 감원 결정에 대전양궁협회 '반발'
  4.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5.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1. [날씨]대체로 맑고 10도 내외 큰 일교차 주의를
  2. [국감 브리핑] 교통 과태료 상습체납자 1491명… 미납 총액 108억에 달해
  3.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에서 승승장구
  4. [새책] 경청의 힘, 따뜻한 언어… 권덕하 시인 '귀를 꽃이라 부르는 저녁'
  5. [나의 노래] 루이 암스트롱의 'what a wonderful world'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