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교사 '휴대폰 안심번호제' 시범운영

세종 교사 '휴대폰 안심번호제' 시범운영

  • 승인 2020-08-11 08:02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 전경 (1)
/세종시교육청 전경
세종시교육청이 혼합수업과 생활지도, 방역 등 1인 다역을 수행하는 교사들을 위해 '휴대폰 안심번호제'를 시범 운영한다.

지난 10일 시 교육청이 발표한 '2020학년도 2학기 교육활동 계획'에는 교사들에 대한 지원방안도 포함돼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원격수업 이후 일부 교사들은 학생과 학부모들의 수업시간 외 문의전화로 인한 고통을 호소해 왔다. 특히 저학년과 맞벌이 부모의 경우 퇴근 이후 카톡이나 휴대전화를 걸어오는 경우가 발생해 사생활 보호를 침해한다는 목소리도 나왔다.

이번에 시범 운영하는 '휴대폰 안심번호제'는 기존 휴대전화에 번호를 새로 부여받는 kt '투 번호제'로 전화번호를 노출하지 않으면서도 통화가 가능해 사생활 보호와 학생의 학습권을 보호할 수 있다.

세종교육청은 희망 교원 접수결과, 지난달 말 유·초·중·고 53곳에서 1228명이 신청했다고 밝혔다. 초등학교가 24곳 741명으로 가장 많다.

세종의 한 교사는 "이미 휴대전화 번호가 공개된 상황이라 아쉽다"며 "학기 초부터 시행할 수 있었으면 좋았을 것"이라고 전했다.

또 다른 초등학교 교장은 "학생들을 지도하고 소통하기 위해 전화번호 공개를 찬성하는 교사도 많다"며 "안심번호제를 운영해도 악성 민원 전화는 완전히 사라지지 않는다"고 말했다.

교육청 관계자는 "시범 운영 후 교사들의 요구가 있다면 내년 교원 교육활동 보호 계획에 포함해 전 학교에서 시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5.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1.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2.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3.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4.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5. 코로나가 만든 체육계 기현상… 체육특기생 대입 일반전형에 몰린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