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2020년 균형발전사업 우수사례’ 역대 최다 선정

충북도, ‘2020년 균형발전사업 우수사례’ 역대 최다 선정

농업기술원·증평군·영동군 등 3건

  • 승인 2020-08-11 10:08
  • 오상우 기자오상우 기자
충북도가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이하 균형위)에서 주관하는 '2020년도 균형발전사업 평가'에서 3건이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11일 도에 따르면 균형위는 매년 국가균형발전특별법에 따라 균형발전사업을 대상으로 전년도 실적을 평가하며, 올해 전국 17개 시·도에서 모두 46건을 추천해 최종 20건의 우수사례를 선정했다.

충북은 지난해 2건에 이어 올해는 지역농촌지도사업활성화(농업기술원), 일반농산어촌개발(증평), 성장촉진지역개발(영동) 등 3건이 선정됐다.

지역농촌지도사업 활성화지원사업은 기존 진천군 농업기술센터의 청사 노후화 및 공간 협소, 과학영농시설 분산으로 인한 수요자 불편 및 행정서비스 제공 한계로 영농 종합지원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증평군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인 '역량강화! 생활SOC 복합화와 민·관 협치를 만나다'는 생활SOC복합시설인 증평군립도서관과 연계해 주민 주도의 마을발전 계획을 수립하고 민·관 협력형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추진해 주민 삶의 질 제고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영동군 성장촉진지역개발사업인 '과일의 고장 영동군, 국악 도시로 다시 태어나다'는 박연 국악마을 체험관광 활성화를 위한 사업으로 친환경 테마 산책로와 수변공원 조성, 국악 특화거리 정비뿐 아니라 '국악'이란 지역 고유문화와 융합한 문화 프로그램 및 연계 체험 프로그램 활성화로 지역 특화발전과 안정적 성장기반 마련의 계기가 됐다.

정일택 도 정책기획관은 "주민주도형 사업 추진과 다양한 사업주체 간 원활한 소통·협력을 통해 전국에서 손꼽히는 우수사례로 선정된 만큼 향후 충북의 사업성과와 파급 효과가 보다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연이은 체육대회 취소에 전문 체육인들 '한숨'
  2. [로또]929회 당첨번호(9월 19일 추첨)
  3. [주말 사건사고] 물때 모르고 갯바위 낚시 20대 2명 고립
  4. [날씨] 아침엔 쌀쌀 오후엔 후텁지근…기온차 10도 이상
  5. [대전기록프로젝트] 희망을 그리고 갔다
  1. [한국박스오피스 38주차] 보이콧 논란 빠진 ‘뮬란’, 삼일 천하로 끝날까?
  2. '충청의 아들' 손흥민, 아시아인 최초 한 경기 4골로 새역사
  3. 육군, 제48대 서욱 육군참모총장 이임 및 전역식 개최
  4. [날씨] 대체로 맑다가 대기불안정 소나기 가능성
  5. 해외입국 자가격리 위반 20대 벌금 300만원 선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