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대전문화재단 VR기술 활용해 온라인 전시로 공개

  • 승인 2020-08-12 10:26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지역리서치 포스터
대전문화재단은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 목동4&선화B구역'에 대한 온라인 VR 전시를 공개한다.

지역리서치 프로젝트는 재개발사업으로 사라지는 지역에 대한 문화 예술적 기록화 사업으로, 기록·조사·연구뿐만 아니라 예술창작활동을 통해 문화예술적 관점의 지역 조사를 추진하고, 사업 결과물을 체계적으로 아카이빙해 시민과 공유하는 사업이다.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은 목동4구역과 선화B구역의 현재 모습을 다양하게 기록한 전시다. 지난해 목원대 산학협력단, 박영리, 정상숙 작가와 대전대 산학협력단, 고정원 작가가 구역을 나눠 기록조사를 진행했고, 그 결과물이 오롯이 담겼다.

박영리 작가는 기억의 풍경을 종이라는 소재를 활용해 페이퍼 아트로 표현했고, 정상숙 작가는 어반스케치, 어반콜라주 기법으로 주민들이 떠나기 전 목동의 따뜻한 풍경을 담았다.

고정원 작가는 현대사회에서 무분별하게 버려지는 것들에 대한 연민으로 실제 선화B구역에서 주민들이 떠나며 버린 물건을 오브제로 수집했다.

이번 전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시관 관람이 제한된 상황에서 누구나 어디서든 볼 수 있도록 대전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관람 가능하다. 360도 가상현실 기술을 활용해 동네를 자유롭게 둘러보고 골목과 전시작품을 확대·축소해 상세히 감상할 수 있다.

온라인 전시는 오는 12월 31일까지 볼 수 있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고정원 오브제
고정원 작가의 오브제
박영리
박영리 작가의 페이퍼 아트
목동 4구역
정상숙 작가의 어반스케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중계방송에는 없었다! 다양한 각도로 보는 논란의(?)골장면(부제:오프사이드)
  2. 추석연휴 문화생활 집콕하며 즐긴다?
  3. [포토 &] 가을 전령사 쑥부쟁이
  4. 대전하나시티즌 선수들과 함께하는 특별한 추석맞이 이벤트
  5. [날씨]오후 중부지방 비, 서쪽내륙 짙은 안개
  1. [날씨] 아침에 짙은 안개 성묫길 교통안전 주의
  2. [도서] 보름달이 들어가는 책은 뭐가 있을까, 읽는 재미도 한아름 두둥실~
  3. [명절 이 영화] 아저씨-원빈아, 얼마면 되겠니?
  4. 대전 용산동 ‘호반써밋 유성 그랜드파크’ 1순위 청약 마감
  5. 광명시 노온사동 비닐하우스 화재 발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