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기초생활거점 조성 박차

상주 기초생활거점 조성 박차

시 기본계획 승인 본격사업 추진
40억 들여 복지회관 리모델링 등
생활SOC 확충 주민 삶의 질 UP

  • 승인 2020-09-16 16:15
  • 신문게재 2020-09-17 5면
  • 권명오 기자권명오 기자
(개발지원과)청리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 조감도
청리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 조감도.(제공=상주시)
경북 상주시는 일반농산어촌사업으로 추진하는 청리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 기본계획을 승인 고시함에 따라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총사업비 40억원을 투입해 청하리 일원에 복지회관 리모델링 및 증축, 다목적 실내체육구장, (구)보건소 코인빨래방 및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인 시가지 중앙가로 보행환경개선을 추진하게 된다.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이란 면소재지를 대상으로 공공거점기능을 보완하고 교육·문화·복지시설 등 생활 SOC를 확충해 주민 삶의 질을 높이고, 배후마을 주민들에게 서비스 공급 거점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 기초생활거점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된 이후 주민위원회 및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각 분야 전문가의 자문을 받아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농촌의 정주 여건 개선과 활성화를 위해 주민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면서 사업을 추진하고 청리면 주민 삶의 질 향상 및 도시지역 못지 않은 정주기반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상주=권명오 기자 km1629km@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황도연 팀 선정 8월 주간MVP 선정
  2. "도박중독은 질병, 치유기능 관리센터 줄여선 안돼"
  3. 대전 148개 초등학교 중 교육복지사는 35명뿐
  4. [실버라이프]코로나19로 달라진 추석풍경
  5. [실버라이프]코로나19 한마음 한뜻으로 이겨냅시다
  1. [날씨]24일 저녁 돌풍과 천둥 동반한 강한 비
  2. 세 살 배기 아들 목조른 아버지 징역 10년…상고는 기각
  3. 대전 서부경찰서, 청소년 치안 취약지역 환경개선 착수
  4. 시흥 확진자 경북 울진 다녀가 초비상
  5. [기획]8000억 대규모 사업 불구 '안정성 확보' 미흡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