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학교 내달 12일부터 전면등교 추진

세종시 학교 내달 12일부터 전면등교 추진

세종시교육청 일시적 밀집도 허용 폭 넓히고, 제외 대상 확대
학생 200명 이하 유치원· 300명 이하 초·중·고 전원등교 허용

  • 승인 2020-09-20 19:43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 전경 (1)
/세종시교육청 전경.
세종시교육청이 학생 수 200명 이하인 유치원과 300명 이하인 초·중·고교의 전원등교를 허용한다. 학교의 자율적 학사운영으로 일시적 밀집도 기준을 넘어서는 것을 허용하고, 일정 규모 이하 학교는 등교 수업이 가능하도록 밀집도 제한에 예외를 둘 방침이다.

정부 특별방역 기간이 종료된 후 감염병 상황을 고려해 다음 달 12일부터 '전면 등교'를 추진한다.

세종지역은 지난 9일 70번째 확진자 발생 후 추가 코로나19 확진이 없는 상황이다.

시 교육청은 학습결손, 학교 부적응 등 원격수업 장기화로 인한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학생·학부모·교직원의 등교 수업 요구 확대를 반영키로 했다.

면 지역을 제외한 유치원과 초·중학교는 총학생 수의 3분의 1, 고등학교의 경우 3분의 2만 등교하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조치를 준수하되, 되도록 많은 학생이 등교할 수 있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교차 등교·지필 평가·기숙사 탄력 운영 등 학교의 자율적 학사운영으로 인한 일시적 밀집도 허용 폭을 넓힌다. 한 학급 모든 학생이 점심시간을 기준으로 오전·오후반으로 나눠 현재보다 많은 일수를 등교하면서 급식을 해결하고, 때맞춰 평가도 치를 수 있다.

학교 밀집도 제외 대상도 유치원 200명 이하, 초·중·고 300명 이하 학교까지 추가된다. 대다수 유치원이 등원할 수 있으며 솔빛·해밀초와 세종예고와 반곡고 등 동 지역 규모가 작은 학교의 전면등교가 가능하다.

시 교육청은 '학교 등교 방법 개선 TF'을 운영하고, 추석 이후 감염병 상황을 고려해 다음 달 12일부터 전면 등교를 추진할 방침이다.

원격수업을 하는 모든 학급이 실시간 조·종례를 하고, 실시간 쌍방향 수업 또는 쌍방향수업과 콘텐츠·과제 중심 수업의 혼합형태를 단계적으로 확대한다.

시 교육청은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하기 위해 지난 16일 세종교총, 전교조 세종지부, 세종교사노조, 실천 교육 교사모임, 새로운 학교네트워크 등 관내 5개 교원단체와 머리를 맞댔다. 이 자리에서 원격수업 시스템 보안, 수업 분량 조정, 유연근무제 활성화 등 원격 수업 내실화와 등교수업 확대 방안을 비롯해 2부제 전면 등교에 대한 구체적 방법들이 제시됐다.

최교진 교육감은 "학생들이 등교를 못 해 학습 습관이 무너질 수 있는 상황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있다"며 "사회 전반에서 학교의 역할을 절감하고 있는 만큼 감염병에 대한 걱정 없이 아이들이 하루라도 더 학교에 나올 방법을 찾겠다"라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2.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3. 한화이글스, 선수 6명 웨이버 공시 및 육성 말소 요청
  4.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5.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1. [날씨] 주말 어제보다 기온 더 떨어져 '쌀쌀'
  2.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3. [부여간첩사건 25주기] 北 위장 전문 띄우고 7개월 잠복작전…'경찰 이름으로 견디어'
  4. 미국 대선 후보 지지율 추이
  5. 매물은 없는데 가격 상승은 여전… 대전·세종 전세시장 불안정 지속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