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옥외광고대상 공모서 안병대 씨 '목향' 이 대상

대전옥외광고대상 공모서 안병대 씨 '목향' 이 대상

디자인부문 송재경 씨 금상 수상

  • 승인 2020-09-20 15:51
  • 신문게재 2020-09-21 8면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대전시, 제18회 옥외광고대상 공모전 입상작 발표_목향
18회 대전옥외광고대상 공모전에서 안병대 씨의 '목향' 작품이 대상을 수상했다. 사진제공은 대전시
제18회 대전옥외광고대상 공모전에서 안병대 씨의 '목향' 작품이 대상을, 창작디자인 분야에서는 송재경 씨의 '꽃본 나비' 작품이 금상을 수상했다.

20일 대전시에 따르면 시내 옥외광고업체와 대학교를 대상으로 작품을 공모한 결과 모두 19점의 출품작이 접수됐으며, 주변경관과의 조화, 작품의 독창성, 내용의 상품성 등을 심사해 모두 15개 작품을 입상작으로 선정했다.

창작모형 부문의 안병대는 작품 '목향'으로, 창작디자인 부문은 연안애드마트의 송재경 씨의 작품 '꽃본 나비'로 각각 대상과 금상을 수상했다. '목향'은 입체액자형 케이스 형태로 만들어져 공예작품으로 착각 할 정도로 자연소재를 적극적으로 사용했고, 정교하게 제작한 수 많은 꽃들 사이에 상호명을 입체적으로 제작해 광고물로서의 기능과 출품자의 노력과 창의력이 돋보이는 작품으로 평가됐다. '꽃본 나비'는 건물의 곡각지 3면을 조화롭게 이용한 디자인으로 넝쿨식물을 좌우로 배치하고 중앙에 꽃과 나비 상호명을 전체적으로 조화시켜 옥외광고물로서의 주목성을 유도했으며, 간결한 표현으로 옥외광고물디자인의 수준을 높인 디자인으로 심사위원들의 압도적인 점수를 받았다.

입상작에는 각각 10만 원~2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우수작은 대한민국 옥외광고대전에 출품된다.

이희태 시 도시경관과장은 "이번 공모전은 우수한 광고물과 디자인을 발굴하고 장려함으로써 옥외광고의 질적 수준향상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중교류문화연구소 한밭문화유산향기 가이드북 제작
  2. 한화이글스 전설 김태균, 역사 속으로
  3. [인터뷰] 김현숙 초대 이응노연구소장 "고암의 세계, 튼튼한 뿌리될 것"
  4. 대전 동부경찰서, 대전역 주변 성매매 근절 나선다
  5. 전교조 대전지부 "코로나 시국에 대면 연수, 제 정신인가?"
  1. 대전시체육회, 선진형 스포츠클럽 개발.운영
  2. 대전 한국화가 모임 '자연과 향기' 제14회 정기전
  3.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자 송인 작가, 세종과 서울서 개인전
  4. "딸 납치" 보이스피싱 사기에 속은 고객 지켜낸 은행원
  5. 서해안선 당진구간서 14중 추돌사고…"목포방향 우회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