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첫 호텔 '베스트웨스턴플러스 세종' 내년 봄 오픈… 지역경제 활성화 힘 모은다

세종시 첫 호텔 '베스트웨스턴플러스 세종' 내년 봄 오픈… 지역경제 활성화 힘 모은다

시-베스트웨스턴플러스 세종 ‘지역상권 상생 협약’ 체결

  • 승인 2020-09-21 19:52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호텔
베스트웨스턴 플러스세종 조감도. /세종NS호텔 제공
세종시 첫 특급호텔인 '베스트웨스턴플러스 세종'(구 세종 NS호텔)이 내년 상반기 문을 연다.

'베스트웨스턴플러스 세종'은 내년 4월 어진동 1-5생활권에 지상 8층, 지하 3층, 413실 규모로 건립된다.

레스토랑과 비즈니스 라운지, 연회장, 다목적 회의시설, 피트니스, 코인세탁실 등이 갖춰지며, 컨벤션·전시회를 중심으로 하는 마이스(MICE) 전문 호텔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세종시는 현재 건설 중인 머큐어 엠배서더 세종호텔(세경건설), 신라스테이(센트럴세종)까지 들어서면 국내외 회의·전시 행사, 숙박 등 관광·전시 관련 인프라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와 호텔 측은 21일 시청 접견실에서 이춘희 시장과 김용관 베스트웨스턴플러스세종 대표, 최영철 베스트웨스턴코리아 대표, 호텔 운영사인 대일인터내셔널하스피탈리티그룹 이기주 총지배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상권과의 상생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2014년부터 건립을 추진한 베스트웨스턴플러스세종이 내년 봄 개장에 따라 세종을 대표하는 호텔로서 지역의 지속 성장을 위한 상호 협력을 약속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호텔 측은 코로나19에 대비해 관내 300여 개의 고위험시설에 방역마스크를 즉시 지원하고, 개장 시 지역주민을 우선 채용하는 등 일자리 창출에 노력할 예정이다.

시는 회의, 전시 행사 개최, 관광자원 연계 프로그램 개발 등 행정적 지원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을 보탠다.

일자리 창출과 코로나 피해 소상공인 지원은 물론, 여민전 활성화 협력도 기대된다.

이춘희 시장은 "내년 베스트웨스턴플러스세종 개장으로 출장, 회의 등 참석을 위한 세종시 방문객이 머무를 수 있는 환경이 갖춰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호텔을 확충해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보유 주식 현황
  2. 대전시청 철인 3종팀, 문체부장관배 대회 개인전.단체전우승
  3. 대전 동부경찰서, 대동천 산책로 색단장
  4. '나무를 바라보는 아홉가지 시선' 백향기 작가 작품전
  5. [포토 &] 새의 죽음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충남서 화재·교통 사망사고
  2. [공연] 대전시립연정국악원 '판소리 다섯마당' 젊은 소리꾼 이윤아 씨 초청
  3. [대전기록프로젝트] 정동을 걸어보면
  4. [날씨] 아침기온 5도 내외로 쌀쌀… 일교차 당분간 커
  5. 기사회생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