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생활 속 도로명주소체계 구축

청주시, 생활 속 도로명주소체계 구축

사물주소 부여·보행자용 도로명판 안내시설물 설치 확대

  • 승인 2020-09-27 09:59
  • 정태희 기자정태희 기자
청주시내버스정류장
청주시 버스정류장 사물주소.(사진=청주시 제공)


청주시는 생활·안전 시설물에 사물주소 부여 및 보행자용 도로명판 안내시설물 설치 확대를 추진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사물주소는 도로명주소가 없는 시설물에 주소를 부여해 정확한 위치안내 및 응급상황의 신속한 대응체계 구축을 위한 것이다.

시는 현재까지 지역 내 육교승강기(11건), 둔치주차장(3건), 지진옥외대피소(109건), 택시승강장(13건), 버스정류장(2063건)에 주소부여를 완료했다.

하반기에는 소규모 도시공원(275건)과 강.하천에 인접한 자전거길(5건)에 도로명주소를 부여할 계획이다.

보행자의 원활한 도로명주소 사용 환경 조성과 위치 찾기 편리를 제공하기 위한 도로명판 안내시설물은 8981개에 달한다.

시는 하반기에는 도로명판 안내시설물 833개를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생활 속 도로명주소체계 구축으로 안정적인 도로명주소 사용 정착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청주=정태희 기자 chance091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동부경찰서, 대동천 산책로 색단장
  2. '나무를 바라보는 아홉가지 시선' 백향기 작가 작품전
  3.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보유 주식 현황
  4. [포토 &] 새의 죽음
  5. 대전시청 철인 3종팀, 문체부장관배 대회 개인전.단체전우승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충남서 화재·교통 사망사고
  2. [부여간첩사건 25주기] 北 위장 전문 띄우고 7개월 잠복작전…'경찰 이름으로 견디어'
  3. 기사회생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은?
  4. 與, 다음달 초 행정수도 이전 범위 내놓는다
  5. 대전경찰 노후아파트 범죄예방진단 추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