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모빌리티산업, 충북에서 시작된다!”

“차세대 모빌리티산업, 충북에서 시작된다!”

충북 자율주행자동차 테스트베드 구축사업 착공

  • 승인 2020-09-27 10:06
  • 오상우 기자오상우 기자
충청북도, 차세대 모빌리티산업 혁신 시작
충북도가 자율주행자동차 등 차세대 모빌리티산업의 혁신을 주도하기 위해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한다.

도는 지난 25일 '충북 자율주행자동차 테스트베드(C-Track) 구축' 사업을 착공하고 본격적인 공사를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자율주행자동차 지역 테스트베드 구축사업은 도와 청주시, 충북대가 함께 지난해 국토교통부 주관 공모사업에 선정된 사업이다.

테스트베드는 중소벤처기업, 대학, 연구소 등을 대상으로 친환경(전기차·수소연료차) 중심 도심 자율주행 기술에 대한 안정성 시험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험로와 시험동, 통합관제센터 등으로 구성된다.

자율주행 첨단센서 개발기업과 자율주행 환경서비스 기업 등이 참여하는 오픈형 테스트베드로 운영된다.

도와 시, 대학은 테스트베드의 성공적 구축을 위해 우진산전, 캠트로닉스, 스프링클라우드, LG U+, 현대오토애버 등과 함께 최적의 공간 추진 방안과 운영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충북 자율주행차 테스트베드는 최근 발표한 '충북 모빌리티 기술혁신벨리'의 조기 실현을 위한 핵심 기반을 구축하는 사업 중 하나"라며 "차질 없이 사업을 추진해 우리나라의 미래자동차 모빌리티 혁신 성장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7월부터 국토부에서 추진 중인 자율주행자동차 시범운행지구 지정을 위해 '충청권(청주~세종) 자율주행자동차 시범운행지구 지정' 사업과 '순환경제 혁신센터 구축'을 추진 중이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전설 김태균, 역사 속으로
  2. 대전시체육회, 선진형 스포츠클럽 개발.운영
  3.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자 송인 작가, 세종과 서울서 개인전
  4. 코로나19에 따른 헬스장 계약분쟁 '소비자 주의보'
  5.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1. 대전 한국화가 모임 '자연과 향기' 제14회 정기전
  2.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3.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4.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5. 전교조 대전지부 "코로나 시국에 대면 연수, 제 정신인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