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 승인 2020-09-27 15:34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fa컵 정희웅1
대전하나시티즌이 27일 오후 1시 30분 안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안산 원정 경기에서 2-1로 승리를 거뒀다. (대전하나시티즌)
대전하나시티즌이 안산 원정에서 박인혁과 정희웅의 골에 힙입어 승리를 거두며 2연패 끝에 승점을 올렸다. 27일 오후 1시 30분 안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안산그리너스와 대전하나시티즌과의 경기에서 2-1로 승리를 거뒀다.

대전은 서영재와 안드레 박인혁을 최전방에 배치하고 정희웅, 박진섭, 조재철을 중원에 최재현, 이정문, 이웅희, 이슬찬을 수비라인에 세운 4-3-3포메이션으로 라인업을 꾸렸다. 안산은 까뇨뚜와 김륜도를 선봉에 세우고 김태현, 김대열, 이지훈, 최건주, 최명희를 중원에 연재민, 이인재, 김민호를 수비라인에 세운 3-1-4-1포메이션으로 대전에 맞섰다.

전반 초반부터 양 팀 공격수들이 적극적으로 움직였다. 대전은 수비수 서영재를 왼쪽 측면 공격수로 끌어올려 변화를 시도했고, 박인혁이 지난 경기에 이어 오른쪽 측면을 맡았다. 전체적으로 라인을 끌어올려 적극적으로 안산을 압박했다. 안산은 중원에서부터 대전의 압박에 맞불을 놓으며 빠른 측면 돌파를 시도 했고 김륜도와 까뇨뚜가 대전 문전에서 활발히 움직이며 슈팅 기회를 노렸다.

전반 중반으로 들어서며 안산의 압박이 강해졌다. 대전의 공세를 전방에서 차단하며 세밀하고 빠른 패스 플레이로 공격을 전개했다. 대전은 박인혁과 안드레가 슈팅을 날렸으나 득점과는 거리가 있었다. 전반 종료 직전 두 번의 세트플레이 찬스가 있었으나 골키퍼 김선우의 선방에 막혔다.

후반 들어 안산은 김륜도를 빼고 펠리팡을 투입해 공격을 강화했다. 대전은 교체 없이 후반을 맞이했다. 안드레와 박인혁이 안산의 골문을 넘나들며 슈팅 기회를 노렸으나 이렇다 할 장면을 만들지 못했다. 안산은 교체로 들어온 펠리팡이 적극적으로 움직였으나 대전 수비에 밀리며 힘을 얻지 못했다. 후반 16분 안산이 김대열을 빼고 송진규를 투입해 변화를 시도했다.

후반 21분 드디어 선제골이 터졌다. 왼쪽 코너킥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박인혁 측면에서 받아 골을 성공시켰다. 한때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았으나 VAR판독 끝에 득점으로 인정됐다. 안산 김길식 감독이 판정에 불복하며 항의하는 과정에서 주심에게 퇴장 카드를 받았다. 대전의 선제골 이후 안산의 공세가 강화됐다. 대전은 라인을 중원 아래로 내리며 맞대응 했다. 후반 30분 대전은 지친 안드레를 빼고 박용지를 투입했다. 안산은 가뇨뚜를 빼고 김경준을 투입해 변화를 시도했다.

후반 41분 대전의 추가골이 터졌다. 정희웅이 안산의 골문 앞에서 수비수에 밀려 넘어지며 PK반칙을 얻어냈다. VAR판독 과정이 있었으나. 다시 PK가 선언됐고 정희웅이 직접 키커로 나서며 골을 성공시켰다. 2골을 앞서간 대전은 막판 안산의 파상공세에 밀리며 이지훈에게 만회골을 허용했으나 추가골을 허용하지 않으며 2-1로 경기를 마무리 했다.
금상진 기자 jodp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최저기온 1도·한낮 최고 20도…당분간 일교차 커
  2. [주말 쇼핑뉴스] 갤러리아타임월드 겨울을 준비하는 당신에게 혜택을
  3. 22명 탑승 낚시어선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의식불명 4명 긴급후송
  4. [새책] 당신에게 광장은 어떤 의미인가요? '우리들의 광장'
  5. [새책] 공자왈 재밌고 깊이있는 책이로다 '만화로 즐기는 논어'
  1. 심규익 대전문화재단 신임 대표 취임식 "대전문화의 새로운 지평 열 것"
  2. 대전 41개 게임장업주 관리 40대 총판 징역형 선고
  3. <속보>낚싯배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서 3명 사망
  4. 인천도공, 서구 검단신도시 101역세권 개발 본격 추진
  5. 충남 원산안면대교 낚시배 충돌사고로 3명 숨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