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가격리자를 위한 따뜻한 마음의 떡 기부

자가격리자를 위한 따뜻한 마음의 떡 기부

당진 민속떡집, 추석맞아 자가격리자 위해 떡과 식혜 보내

  • 승인 2020-09-28 10:10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99C620425C9A1C6328
민속떡집 판매대 사진


당진시 읍내동에 위치한 민속떡집(대표 오명숙)은 28일 추석연휴에도 가족과 떨어져 외롭게 지내야하는 자가격리자들을 위해 떡과 식혜를 기부했다.

30일부터 5일간의 추석연휴가 시작되지만 지속되는 코로나19 확산세로 가족들과 함께할 수 없는 자가격리자는 시에 현재 80여명이 있으며 이들은 추석연휴기간에도 가족과 만날 수 없고 격리장소에서 홀로 쓸쓸한 추석연휴를 보내야한다.

이를 안타깝게 생각한 민속떡집 오명숙(56세) 대표는 시 보건소 감염병관리팀에 연락해 "격리자들을 위해 떡과 식혜 100세트를 기부하고 싶다"며 "작은 선물이지만 외로운 연휴를 보내야하는 격리자들이 힘을 내고 격리생활을 잘 마치길 바란다"고 기부 배경을 밝혔다.

기부받은 떡과 식혜는 자가격리 전담공무원을 통해 격리장소에 비대면으로 전달됐다.

기부 물품을 전달받은 한 격리자는 "전담공무원에게 문 앞에 물품을 놔뒀다는 문자를 받고 문을 열어봤더니 떡과 식혜가 든 종이가방이 있었다"며 "생각지도 못한 선물에 격리기간 동안 우울했던 기분이 순식간에 사라지고 혼자가 아니라는 생각이 들어 이번 명절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업력 24년의 당진 민속떡집은 10여년 전 '쑥왕송편'을 출시해 인기 폭발했으며 전량 당진에서 생산되는 해나루쌀을 사용하는 등 시민들에게 큰 사랑을 받으면서 연매출 6억6000만원의 점포로 성장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 2020 시즌 홈 피날레 행사 진행
  2. 철거 위기 대전 소제동 철도관사촌 ‘살아 남았다’
  3. [속보] 대전교육청 현장실습 사고 안전대책 발표… 대전시의회는 조례 마련
  4. [제18회 이동훈미술상] 황용엽 화백 "나는 나그네, 삶의 흔적 그리다보니 이 자리"
  5. [주말 쇼핑뉴스] 갤러리아타임월드 겨울을 준비하는 당신에게 혜택을
  1. [날씨] 최저기온 1도·한낮 최고 20도…당분간 일교차 커
  2. [대전기록프로젝트] 다들 어디로 갔나
  3. [윤석열 대전방문] 발길 뜸한 대전검찰청, 윤석열 보려는 고령인 일반 시민들로 북적
  4. [실버라이프]노인회 동구지회 경로당 코로나19예방 최선
  5. 심규익 대전문화재단 신임 대표 취임식 "대전문화의 새로운 지평 열 것"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