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나 소중한 우리' 나눔 대축제

'너무나 소중한 우리' 나눔 대축제

동구행복한어르신복지관

  • 승인 2020-09-29 01:43
  • 한성일 기자한성일 기자
언론보도
동구행복한어르신복지관(관장 김명희)은 추석을 앞두고 28일 '너무나 소중한 우리' 나눔대축제 명절행사를 가졌다.

'1+10 추석맞이 나눔대축제'는 코로나19로 인해 직접 만남이 아니어도 소통할 수 있는 새로운 온텍트 방식으로 노인들 가정에서도 생생한 현장을 함께 할 수 있도록 했다.

1부 '명희talktalk'에서는 김명희 관장과 함께 노인들이 그동안의 안부를 전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노인들은 가정에서 생활관리사들과 핸드폰의 화면을 통해 시청하고, 오랜만에 만난 노인들은 반가운 얼굴로 인사하며 송편을 만들어 함께 나눌 생각에 매우 기뻐했다.

언론보도2
2부는 바리톤 조병주와 함께 On텍트 힐링 음악회를 진행했다. '별헤는 밤'이라는 주제로 음악선물 콘서트를 연 바리톤 조병주는 콘서트를 통해 모금된 공연수익금을 복지관에 후원했다.

김명희 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르신들과 전처럼 가깝게 지내지는 못하지만, '너무 소중한 우리' 추석명절 나눔행사를 통해 어르신들과의 마음의 거리는 한걸음 더 가까워지는 따뜻한 한가위가 되었다"고 말했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2.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3.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4.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5.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1.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2.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3. 대전교도소 옛 경비교도대, 대체복무 교육센터 전환
  4.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5.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