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주부터 대전에서만 94개 학교 전교생 등교한다

내주부터 대전에서만 94개 학교 전교생 등교한다

  • 승인 2020-10-17 11:36
  • 이현제 기자이현제 기자
clip20201017113534
10월 19일 이후 학교 등교 현황. 대전교육청 제공
10월 19일부터 대전에서만 94개 학교가 전교생 등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조정과 더불어 밀집도 예외 적용학교가 초·중학교는 600명 이하, 고등학교는 750명 이하 학교로 조정됐기 때문이다.

대전교육청에 따르면 오는 19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에 따라 학교 밀집도 유지와 의견수렴을 통한 탄력적 학사운영을 한다고 밝혔다.

초등학교 전체 150개 중 2/3 밀집도를 유지하는 학교는 101개, 전교생 등교는 34개, 기타로 15개 학교가 있다.

중학교도 전체 88개 중 60개 학교가 2/3 밀집도를 유지하고, 25개 학교는 전교생 등교, 기타는 3개 학교다.

고등학교는 62개 중 26개 학교가 2/3 등교에 35개 학교는 중간고사 등으로 전교생 등교를 한다.

대전교육청 관계자는 "대전지역에 코로나19 확진자가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학교 방역과 안전 대책을 재정비하고 안전한 등교수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현제 기자 guswp3@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코로나19 초비상, 리그잔여 일정 2주연기
  2. 한화이글스 , 2020 시즌 홈 피날레 행사 진행
  3. [속보] 대전교육청 현장실습 사고 안전대책 발표… 대전시의회는 조례 마련
  4. 제18회 이동훈미술상 시상식 29일 개최… 지난해 수상작 전시도 개막
  5. 소제동 철도관사촌의 운명은? 29일 삼성4구역 재정비심의위원회 개최
  1. 철거 위기 대전 소제동 철도관사촌 ‘살아 남았다’
  2. [제18회 이동훈미술상] 황용엽 화백 "나는 나그네, 삶의 흔적 그리다보니 이 자리"
  3. 택배 과로사·파업 등 이슈 꾸준… 택배종사자 처우 개선 목소리
  4. [대전기록프로젝트] 다들 어디로 갔나
  5. [실버라이프]노인회 동구지회 경로당 코로나19예방 최선

실시간 주요뉴스